[Ravencoin] Ravencoin Devs Meeting(17 April 2020) // 4월 17일 레이븐 개발자 회의 분석 및 논평 v1.0

# Raven Devs Meeting(17 April 2020) 


English Version(한국어 버전은 하단에) 

□ Analysis of the meeting by subject

  ㅇ Algorithm change
    - Tron shared the relevant link*, recalling an update (v4.1.0) to change the algorithm to kawpow.
     * https://blog.ravencoin.email/post/ravencoin-cratic-upgrade

    - bitspill asked if pools/exchanges have been quick to respond about acknowledging the new update, and Blondfrogs answered we received responses from many exchanges and pools showing support, adding it has only been a few days and he is surprised at the speed of the responses.

    - Synicide asked if we get another tracking page at ravencoinexplorer.com for community members to track and contribute to getting parties upgraded, and Jeroz replied that he has the list of mining pool and exchange status and we can soon make a public list.

  ㅇ News
    - bitspill asked if there were any updates or functional improvement plans after kawpow, and Blondfrogs responded that we are going to be working on the architecure for the voting features and spending some time on the insight block explorer to show more and more asset data. Also, Tron replied that we are fixing UI for BIP44, and asset sweep for mobile.

    - SpyderDev expects that the newly released updated version of the mobile wallet will include kawpow support and bug fixes, which will be released within days.

    - M Green asked if he could run multiple wallets (addresses) importing same bip44 simultaneously, while Blondfrogs replied that it would be possible if not the same wallet (address), we would not recommended.

    - Vincent asked whether Saum referred that Tzero supports Ravencoin, and Tron said it was very easy for Tzero to support Ravencoin and that they wanted a bigger issuers. In addition, Tron added that small, nimble, entrepreneurial projects find us (Ravencoin) and big projects want things like Ethereum, Tejos, and EOS that have enough marketing power, saying that Ravencoin has advantages such as open-source, no-ICO, fairly launched, and community based, but it might be hard to raise billions.

    - Tron said several projects (interested in issuing through Ravencoin) have been in contact, but some of them have not yet been announced because of Corona.


□ Personal Comments

  ㅇ Thought about convinience
    - In a personal commens at the Raven Developers' Meeting on March 20, I explained why Bitcoin had plunged during Corona pendamic case. One of the reasons is that 'there is still a lack of practicality and convenience in using coins'. Like Bitcoin, Ravencoin still lacks its practicality and convenience. Fortunately, in terms of practicality, Ravencoin is well designed and developed to be optimized for tokenization, but convenience is almost bad. At this des meeting, there was a discussion on the lack of convenience, and convenience is expected to be greatly improved if one of core features, voting, is implemented on the mainnet.

    - Convenience is important because it is simply to make it easier for users to use it and it has something to do with 'familiarity'. We have seen many cases in which a leader in any field becomes a standard and that the standard soon guarantees public convenience and familiarity. Taking videotape standard as an example, 'betamax' method provided high-definition video, had the advantage of having less noise and longer recording time, but 'VHS' method increased its market share with the video tape rental service because of long development period for betamax, which eventually made VHS more comfortable and more familiar to the public in the end.

    - Ravencoin is currently competing with similar tokenization platforms. No matter how much Ravencoin is more optimized for asset tokenization and technologically excellent, it can become 'betamax' in asset tokenization field if it does not gain convenience and thus familiarity in time. This is why we have to pay attention to the improvement of Ravencoin's convenience, and we must realize that we are the ones who make more people familiar with it.


Disclaimer: Since this post was written for the purpose of providing information for investment, please be careful in your investment decision. You cannot copy, distribute, or edit the contents without my permission because it was made based on my own judgment based on the reference data.



(한국어 버전)

□ 소재별 회의 내용

  ㅇ 알고리듬 변경
    - Tron은 kawpow로의 알고리듬 변경을 위한 업데이트(v4.1.0)를 상기시키면서 관련 링크*를 공유했다.
     * https://blog.ravencoin.email/post/ravencoin-critical-upgrade

    - bitspill은 채굴풀이나 거래소가 새로운 업데이트 버전에 대해 알고있는지 물었고, Blondfrogs는 이미 많은 채굴풀과 거래소로부터 피드백을 받았다고 답하면서 새 버전 출시 며칠만에 빠른 피드백을 받아 놀랐다고 말했다.

    - Synicide는 새 업데이트 지원 현황을 볼수있는 홈페이지가 있는지 물었고, Jeroz는 새 업데이트 지원 채굴풀와거래소 현황은 갖고 있지만 홈페이지는 조만간 만들어 공개할 것이라고 답했다.


  ㅇ 새로운 소식
    - bitspill이 kawpow이후 업데이트나 기능개선 계획이 있는지 물었고 Blondfrogs는 기능을 좀 더 보기좋게 하기 위한 GUI작업, 투표 기능 구현, 그리고 더 많은 자산 데이터를 보여주기 위한 블록탐색기 개선 작업을 할 것이라고 답했다. Tron도 BIP-44체계를 위한 사용자인터페이스(UI) 개선과 모바일상에서의 자산 활용(asset sweep)에 대한 작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답했다.

    - SpyderDev는 새롭게 출시된 업데이트 버전의 모바일 지갑은 kawpow지원과 버그수정을 포함하고 그것은 수일내 출시될거라고 전망했다.

    - M Green은 동일한 BIP-44로부터 추출한 여러 지갑(주소)을 구동할 수 있는지 물었고, Blondfrogs는 같은 지갑(주소)이 아니라면 가능은 하지만 추천하지는 않는다고 답했다.

    - Vincent가 Saum이 티제로 측이 레이븐코인을 지원한다는 언급을 했는지 물었고, Tron은 티제로 측이 레이븐코인을 지원하는 것은 매우 쉬운 일이라며 그들은 더 큰 발행프로젝트를 원한다고 답했다. 아울러 Tron은 작은 프로젝트들은 우리(레이븐코인)를 원하고, 큰 프로젝트들은 마케팅 여력이 충분한 이더리움, 테조스, 이오스와 같은 것을 원하고 있다는 생각을 밝히면서, 레이븐코인은 오픈소스, ICO미추진, 공정한 출시, 커뮤니티 지향 등 장점이 있으나 자금모금이 어려운 단점이 있다고 첨언했다.

    - Tron은 (레이븐코인을 통한 발행에 관심있는) 몇몇 프로젝트가 연락을 해왔지만 그들 중 일부는 코로나때문에 아직 공지를 하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



□ 개인 논평

  ㅇ 사용자 편의성에 대해서 
    - 필자는 지난 3월 20일 레이븐 개발자 회의 개인 논평을 통해 비트코인이 코로나 사태때 급락이 면치 못한 이유들에 대해 설명했다. 그 이유 중 하나는 '아직 코인활용에 실용성과 편의성이 미흡하다'는 점이다. 비트코인과 마찬가지로 레이븐코인 역시 아직은 그 실용성과 편의성이 미흡하다. 그나마 실용성 측면에서는 자산토큰화에 최적화되도록 설계되어있고 개발되고 있기 때문에 다행이지만 편의성은 거의 제로에 가깝다. 이번 개발자 회의에서는 부족한 편의성에 대한 논의가 있었으며 레이븐코인의 핵심 기능인 투표기능이 메인넷에 구현되면 편의성도 대폭 개선될것으로 예상된다.
    - 편의성이 중요한 이유는 단순히 사용자가 그것을 편하게 사용하게 하기 위한 것도 있지만 그에 못지 않게 '익숙함'도 중요하기 때문이다. 어느 분야든 선두주자가 표준이 되고 그 표준이 곧 대중의 편의성과 익숙함을 담보한 사례를 우리는 많이 목격해왔다. 비디오테이프 표준을 예로 들면, 베타맥스 방식이 고화질 영상을 제공하고 잡음이 더 적고 녹화시간이 더 긴 장점이 있었지만 오랜 개발기간 때문에 VHS방식이 비디오테이프 대여 서비스를 발판으로 시장 점유율을 높였고, 결국 대중은 VHS를 더 편하고 더 익숙하게 여겼다. 
    - 레이븐코인은 현재 유사한 자산토큰화 플랫폼과 경쟁중에 있다. 아무리 레이븐코인이 자산토큰화에 더욱 최적화되어있고 기술적으로도 훌륭하여 높은 실용성을 인정받아도, 편의성과 그에 따른 익숙함을 얻지 못하면 자산토큰화 분야의 '베타맥스'가 될수도 있다. 이 점이 우리가 레이븐코인의 편의성 개선에 주목하는 이유이며, 그 편의성을 발판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익숙하게끔 만드는 역할이 바로 우리, 커뮤니티라는 사실을 깨달아야 할것이다.



법적 고지 : 본 게시글은, 투자를 위한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작성되었기에 투자결정은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참고자료를 토대로 본인 판단하에 내용을 추가, 편집 등 작성되었기에 본인의 허락없이 복사, 배포, 편집 등을 할 수 없습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Bitcoin] 비트코인의 흥망성쇠(3부작) 1부 "역대 주요이슈 분석" // Bitcoin's Rise & Fall(Trilogy) Part1 v1.5

비트코인의 흥망성쇠 (興亡盛衰) □ 에필로그   ㅇ 분석에 앞서     - 그동안 분석가로서 블록체인과 암호화폐가 지닌 기술 위주의 기본적 분석을 해왔으나, 투자자로서 유의미한 시세변동, 시세에 영향을 끼치는 이슈 등에 대한 분석글 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