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ven] Raven Devs Meeting(24 Jan 2020) // 1월 24일 레이븐 개발자 회의 분석 및 논평 v1.0

# Raven Devs Meeting(24 Jan 2020) 


English Version(한국어 버전은 하단에)


□ Analysis of the meeting by subject

  ㅇStatus of upgrade(fork)
    - Tron said about 70 percent of mining blocks currently send a yes signal and the upgrade will be completed when the signal reaches 85 percent. He also said that the reason for the slow process was because of the decentralized nodes and that someone didn't seem to be intentionally delaying the upgrade.

  ㅇASIC-proof algo development status
    - Tron said he has looked at the current proposed ASIC-proof options and needed ways to save the GPU and kill the FPGA. PlayHard, one of those who recently proposed anti-ASIC measures, said all FPGA communities were against our proposal and Tron pointed out that it was a good response. DevJonPiza said he did not know the proposal was resisting the FPGA, but that it would be better than now if it were to resist ASIC.
    - PopeDirkDigler has publicly revealed which algorithms are not considered and decided on one algorithm privately, and let it go according to game theory, and Someone_2 agreed.
    - Also, Chill asked if any other blockchain had ever been controlled by customized hardware such as ASICs, and PlayHard said, 'There is no such thing', adding, 'It is a dream-like goal'.
    - Tron commented that x16r did a great job in ASIC resistance, and PlayHard pointed out that x16r was better than x16 and helped with ASIC resistance, but it was not sustainable.

  ㅇMobile wallet application
    - Tron said there are multiple needs to be updated (at a minute) or the mobile wallets will not work on the new post BIP9 activation work.t and he is currently fixing some bugs. Blondfrogs also said a new version of the mobile wallet for the upgrade will be released next week.
    - Tron recommended moving Ravencoin from mobile wallet to Raven Core 3.3.1 is the safest way (to prepare for upgrade), but pointed out that even if kept in mobile wallet, it may not be synchronized or transmitted properly rather than losing Ravencoin.
    - LSJI07 recently heard about TOR* and said it looks pretty good, but it won't be easy to apply to mobile. Tron said TOR is useful for anonymous coins, especially to hide where transactions were generated.
     * TOR stands for The Onion Router, one of darknets software that avoids surveillance and ensures anonymity online, moving through numerous virtual networks to hide user locations or uses from all censorship.
    - Tron also pointed out that Most analysis of UTXO coins is just chain analysis mostly for BTC and ETH, and bitspill noted that Bitcoin is similar to Ravencoin, so analyzing UTXO would be very rapidly adaptable to Ravencoin.

  ㅇOther updates
    - ASICZim proposed adding BIP-174* to the Ravencoin Roadmap, saying it is needed for Ravencoin wallet GUI, but it was not discussed properly because it did not attend the meeting.
     * Transaction transfer is possible even when the user is offline by including all the information required to generate the signature within an unsigned or partially signed transaction. This is a standardized and scalable transaction format that allows users to make the same signatures and combine them, which can be free from fraud risks, etc. when sent online.
    - PhoenixMonk3y introduced 3rd annual SLC Ravencoin Meetup on Friday, April 3rd, 2020 at the Overstock Peace Coliseum in Salt Lake City, Utah, adding that guest speakers include Tron Black, Jeremy Anderson, and others will cover the current state of Ravencoin


□ Personal Comments

  ㅇ Status of the upcoming upgrade(fork)
    - Through the Ravencoin explorer at the address below, which was built by Dear Bianca_NL and Jeroz, you can look at the status of current Ravencoin fork and wallet updates.
https://ravencoinexplorer.com/fork.php
    - From what I’ve seen over the past two weeks, the miners’ signature in favor of the upgrade has yet to be passed, although it has been close to 85 percent needed for the upgrade. So we have to wait a little longer for the upgrade, and rather, we need more time for mining pools and exchanges to update to the new version.
    - I thought the reason I set the upgrade date for February at the end of last December was because I thought it needed enough time for a number of exchanges and miners to update, and as far as I can tell, I still have more than a week to go. It shouldn't be too late, but now we don't have to be nervous at all.

  ㅇThought of ASIC resistance Algo Development Status 
    - ASIC mining is a hot issue for all PoW-based coins, especially for Raven Coin, ASIC is an inherently important cause and at the same time a concern. That is why, despite the separate channels for algorithm discussions, there has been a heated discussion of ASIC resistance throughout the conference, but general opinions have only been exchanged at the level normally discussed because the upcoming upgrade is a top priority.
    - However, even in general discussions, discussions on sustainable ASIC resistance are essential. Even if it means nothing and Ravencoin also welcomes ASICs in the end, the discussion will motivate devs to further develop and promote community cohesion. That is why good projects have high vision and goals. As far as I know, few projects dare to challenge control over custom mining hardware such as ASIC. Of course, ASIC resistance is a dream that many people cannot achieve
    - However, I dare say that it's predictable in the big picture what position Ravencoin will take on ASICs. The prediction may be based on moves by famous coin projects such as Bitcoin, Ethereum and Monero over the past six years to resist ASIC, or the realization that they have emerged while analyzing Ravencoin. Whatever the prediction is, RavenCoin will survive as a project regardless of the chain split and will take its own cause and practical benefits regardless of ASICs. It would be ok for you to see what plans and responses Ravencoin will take, including the upcoming upgrade.


Disclaimer: Since this post was written for the purpose of providing information for investment, please be careful in your investment decision. You cannot copy, distribute, or edit the contents without my permission because it was made based on my own judgment based on the reference data.




(한국어 버전)

□ 소재별 회의 내용

  ㅇ 업그레이드 현황
    - Tron은 현재 채굴블럭의 약 70%이 찬성 시그널을 보내고 있고 그 시그널이 85%에 이르면 업그레이드 완료된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업그레이드가 지지부진해보이는 이유는 탈중앙화된 노드들때문이며 누군가 일부러 업그레이드를 늦추는 것은 아닌것같다고 밝혔다.

  ㅇ ASIC저항 알고리듬 개발 현황
    - Tron은 현재 제안된 ASIC저항 옵션들에 대해 살펴봤고 GPU를 살리고 FPGA를 죽이는 방안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최근 ASIC저항방안을 제안한 자들중 한명인 PlayHard는 모든 FPGA 커뮤니티들이 우리의 제안에 반대한다고 말했고 Tron은 좋은 반응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DevJonPizza는 그 제안이 FPGA를 저항하는 것은 모르겠지만, ASIC을 저항한다면 지금보다 나을것이라고 말했다.

    - PopeDirkDiggler는 개발자들이 공개적으로 어떤 알고리듬이 고려대상이 아닌지 밝히고 비공개적으로 하나의 알고리듬을 논의하고 결정한후에, 게임이론에 따라 흘러가게 놔둬야한다고 말했고, Someone_2도 그에 동의했다. 

    - 또한 Chill은 다른 어떤 블록체인이 ASIC과 같은 맞춤형 하드웨어에 의해 지배당하지 않은 적이 있냐고 물었고 PlayHard는 그런 것은 없다면서 꿈과 같은 목표라고 답했다.

  ㅇ 모바일 지갑 어플
    - Tron은 모바일 지갑을 업데이트하기 위해서 여러 단계들이 있으며 현재 몇가지 버그를 고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Blondfrogs는 다음주에 업그레이드를 위한 새 버전의 모바일 지갑이 출시될거라고 말했다.

    - Tron은 모바일 지갑에서 레이븐 코어 3.3.1버전으로 레이븐코인을 옮기는 것이 (업그레이드를 대비하는데) 가장 안전한 방법이라고 권고하면서도, 모바일 지갑에 보관한다해도 레이븐코인을 잃는다기보다는 제대로 동기화되거나 전송되지 않을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 이에 AirMax는 오래된 버전의 지갑 어플을 갖고있다가 레이븐코인을 옮길수 없는 사람들이 많다면서, 보통 사람들이 이것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길고 난해한 과정을 거쳐야한다고 지적했다.

    - LSJI07은 최근에 TOR*에 대해서 들었고 꽤 괜찮아 보이지만 모바일에 적용하기가 쉽지 않을것같다고 말했다. 이에 Tron은 TOR가 익명성 코인을 위해서는 유용하며 특히 어디서 트랜잭션이 생성되었는지를 감추기 위해서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 TOR는 The Onion Router의 약자로, 온라인상에서 감시를 피하고 익명성을 보장하는 다크넷 소프트웨어 중 하나로, 수많은 가상 네트워크를 오가게해서 모든 검열로부터 사용자 위치나 사용을 감춘다.

    - 또한 Tron은 TOR 분석은 보통 비트코인이나 이더에 치중되어있다고 지적했고, bitspill은 비트코인은 레이븐코인과 유사하므로 비트코인을 위한 방식이 나오면 레이븐코인에도 적용하기 쉬울거라고 언급했다.

 ㅇ 기타 논의 사항
    - ASICZim은 BIP-174*가 레이븐코인 지갑 GUI에 필요하다면서 레이븐코인 로드맵에 추가하는 것을 제안하였으나 회의에 참석하지 않아 제대로 논의되지 못했다.
     * 서명되지 않거나 일부 서명된 트랜잭션 안에 서명생성에 필요한 모든 정보를 포함하므로써 사용자가 오프라인상태에서도 트랜잭션 전송이 가능하다. 이것은 사용자 간 동일한 서명을 하고 그것을 결합할수 있도록 표준화되면서도 확장가능한 거래 포맷으로 온라인 전송시 사기 위험 등으로부터 자유로울수 있다.

    - Pho3nixMonk3y는 4월 3일 메디치벤쳐스가 주최하는 제3회 솔트레이트시티 레이븐코인 밋업을 소개하면서, 이 밋업에서 Tron Black, Jeremy Anderson과 같은 핵심 개발자들이 참여하여 레이븐코인의 현재 상황을 논의할거라고 말했다.


□ 개인 논평

  ㅇ 다가오는 업그레이드 현황
    - 친애하는 Bianca_NL과 Jeroz가 구축한 레이븐코인 탐색기(여기 클릭)를 통해 현재 레이븐 코인 포크와 지갑 업데이트 현황을 살펴볼 수 있다. 지난 2주간 필자가 지켜본 바로는, 채굴자들의 찬성 시그널이 업그레이드에 필요한 85%에 몇차례 육박하기는 했지만 아직 그것을 넘지는 못했다. 따라서 우리는 업그레이드를 위해 좀 더 기다려야 하며, 오히려 아직 새로운 버전으로 업데이트를 하지 않은 채굴풀과 거래소가 업데이트할 시간이 좀 더 필요한 상황이다.

    - 필자가 작년 12월 말에 업그레이드 시기를 2월로 잡은 이유는 수많은 거래소와 채굴자들이 업데이트하는데 충분한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생각했으며, 내 예측대로라면 아직 1주 이상 남은 상태다. 너무 늦어지면 안되지만 지금 우리가 전혀 초조할 필요가 없다.

  ㅇ ASIC저항 알고리듬 개발 현황
    - 모든 PoW 기반 코인에게 있어 ASIC채굴은 핫 이슈이며, 특히 레이븐코인에게 ASIC은 태생적으로 중요한 명분이자 동시에 무시못하는 실리와 연관되어 있기 때문에 고민이 될수 밖에 없다. 그렇기때문에 알고리듬 논의 채널이 별도로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번 회의에도 빠짐없이 ASIC저항에 대한 열띤 논의가 있었으나 다가오는 업그레이드가 우선순위이기 때문에 평소 논의되었던 수준에서 일반적인 의견들이 개발자들간에 오갔을 뿐이다.

    - 하지만 일반적인 논의라해도 꾸준히 지속가능한 ASIC저항에 대한 논의는 반드시 필요하다. 설령 결국에 아무 의미가 없고 레이븐코인 채굴 역시 ASIC화 된다하더라도, 끊임없는 논의는 개발자들의 더나은 개발의 동기를 부여하고 커뮤니티의 결집을 도모할것이기 때문이다. 좋은 프로젝트가 높은 비전과 목표를 지니고 있는 이유가 바로 그것이다. 필자가 아는 한, 그 어떤 프로젝트도 감히 ASIC과 같은 맞춤형 채굴 하드웨어에 지배하는 것에 도전하는 프로젝트는 거의 없다. 물론 ASIC저항이라는 것이 많은 이들에게는 진시황제가 불로초를 찾다가 허망하게 죽은것처럼 이룰수 없는 꿈이라고 할수도 있다. 설사 꿈에 그친들 어떠하리.

    - 감히 얘기하건데 솔직히 필자는 장담까지는 아니어도 레이븐코인이 ASIC에 대해 어떤 포지션을 취할지 큰 틀에서는 예측하고 있다. 그 예측은 지난 6년간 비트코인, 이더리움, 모네로 등 유명 코인 프로젝트들이 ASIC저항을 위해 행했던 움직임들을 분석한 결과이자 레이븐코인을 분석한 후 얻은 깨달음이기도 하다. 그 예측이 무엇이든 분명한 것은 레이븐코인은 체인분기와 상관없이 하나의 프로젝트로 살아남을 것이고 ASIC과 상관없이 나름대로의 명분과 실리를 취할것이다. 이것이 다가오는 업그레이드를 포함하여 앞으로 어떤 계획과 대응을 할지 긴장하되 즐거운 마음으로 지켜봐야하는 이유다.



법적 고지 : 본 게시글은, 투자를 위한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작성되었기에 투자결정은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참고자료를 토대로 본인 판단하에 내용을 추가, 편집 등 작성되었기에 본인의 허락없이 복사, 배포, 편집 등을 할 수 없습니다.

[Raven] Raven Devs Meeting(10 Jan 2020) // 1월 10일 레이븐 개발자 회의 분석 및 논평 v1.0

# Raven Devs Meeting(10 Jan 2020) 



English Version(한국어 버전은 하단에)


□ Analysis of the meeting by subject

  ㅇ New version releases
    - Blondfrogs said we are so close to getting the new release out which is going to be v3.3.0.0, adding we are planning on having downloadable binaries ready by end of day today. He also mentioned that the reason for the delay in the binaries is that we are using a new github build script that allows us to utilize lots of github functionality on our branches. SpyderDev also said that we've been testing it to be sure all is well.

  ㅇ Upcoming fork
    - Blondfrogs said that the timeframe for the activation of restricted assets will be at the earliest next thursday and the fist voting cycle starts on Monday. He also explained that main features in the fork include Restricted Assets(+Tags), Qualifier Assets, Messaging(+Memos), Rewards and Fees.
    - MangoFarm asked if we cooperate with exchanges and mining pools about the fork and Blondfrogs answered that we have created a good list of contact information for lots of the exchanges and pools that are running ravencoin and will reach out to them.
    - And Blondfrogs futher explained that fees are going to be for all Ravencoin transactions from 0.00001 RVN to 0.0100 RVN per KB in case of spams.

  ㅇ ASICs back again!
     - Smiley4 estimated that ASIC mining was present pointing out that mining difficulty have increased by 60% over the past 30 days and Blondfrogs also pointed out that hash power has increased  by 33% in the past week alone, and other devs agreed.
    - Nirvverve said that mining difficulty has taken a strange turn, falling during the year-end holidays and rising again at the beginning of the year.


□ Personal Comments

  ㅇ Preview of the upcoming fork
    - Let's take look at Ravencoin development roadmap(7 steps).
    1) Stage 1: Releasing Ravencoin mainnet - Completed on January 3, 2018
    2) Step 2: Implementing "Assts" -Completed on November 5, 2018
    3) Step 3: Implementing "Dividends/Rewards"
    4) Step 4: Implementing "Subassets & Unique Assets" -Completed on 5 November 2018
    5) Step 5: Implementing "Messaging, OIP and Restricted Assets functions"
    6) Step 6: Implementing "Voting"
    7) Step 7: Compatible mode

    - As we saw in the devs meeting, this fork is about Stage 3 and 5 and we are expecting such a big difference in Raven mainnet. Let's take a quick look at the features. Let’s get a quick look at messaging (+Memo), dividends/rewards.
     First, it is about restricted assets(+tags). These are tokens starting with $ that can only be transferred to a tagged address. This is important because it plays a key role in defining the ownership and sending token assets. Anyone can use Raven network to register and issue tokenized assets with naming a token(ex: $MyCompany) and a registration fee(1,500RVN). Once the registration and issuance of owner tokens have been completed, the token transactions can be made by applying tags(ex: #Send) after sufficient due diligence has been received by regulatory authorities such as SEC under the KYC/AML regulations. In other words, Restriceted assets would define ownership by registering and issuing tokens in accordance with the criteria required by the regulator, limiting tokenized assets to their holers, and applying tags to distribute them.
     Second, it is about Messaging(+Memos). This is a feature in which the token issuer registers and issues tokenized assets and notifies every token holders and requests votes. The Ravencoin KAAAWW protocol stores data in IPFS* and hash in the chain for all transactions. Data stored in IPFS can be freely expressed and the feature that makes the expresstion possible is messaging and the contents of the message are memos. For example, a token issuer can register and issue '$MyCompany' tokens and send a message containing a specific note to every token holder through a channel(ex: Notice). At this point, the sender can encrypt the message and the receiver can block the channel if they think it is spam.
     Thirdly it is about Dividends/Rewards. This enables the token issuer distribute the profits from the business fairly to the token holers. For example, if Hong Gil-dong distributes 1 million won in profits to 100 token holders after he registered his token '$Apple', he can distribute 10,000 won evenly at certain block times in won or Raven. In the future, if his farm becomes a hit and profits are too big, the value of the token may be reduced to 1/1000.
     * IPFS is a P2P file system that implements distributed repositories as an integral part of the next-generation web (Web3.0) beyond the present relatively unstable web. This conncets nodes in P2P way without a central server(Distributed), high-capacity files avoiding redundancy(Efficiently storable), and once uploaded files are recorded forever(Easily maintaining files).

    - The technical content was excluded and simplified to explain the features that will be implemented in the upcoming fork. A clear thing is that Ravencoin network is an optimized platform for tokenized assets registration, issuance and transaction. Although it is a general platform with only a few features so far, the upcoming fork will gradually give off its value. However, it will only be recognized as a well-made platform that devs, users and investors will be able to overcome many obstacles such as technical errors and anti-ASICs in the process. That’s why the upcoming fork will be an opportunity for Ravencoin to be recognized properly and why we look forward to it very much.


Disclaimer: Since this post was written for the purpose of providing information for investment, please be careful in your investment decision. You cannot copy, distribute, or edit the contents without my permission because it was made based on my own judgment based on the reference data.



(한국어 버전)

□ 소재별 회의 내용

  ㅇ 새로운 버전 출시
    - Blondfrogs는 새로운 버전(v3.3.0.0)의 출시가 곧 임박했으며 다운로드가능한 바이너리(필자주: OS플랫폼별로 컴파일된 버전)를 금일 내 공표할 계획이다. 예상보다 출시가 연기된 이유는 깃헙상에서 많은 기능들을 활용하게 해주는 빌드 스크립트의 새로운 환경에 적응해야했기 때문이다. 이에 SpyderDev는 아무 문제가 없는지 테스트하는 중이라고 첨언했다.

  ㅇ 차기 포크
    - Blondfrogs는 제한자산 등에 대한 이번 하드포크 또는 네트워크업그레이드(이하 '포크')의 활성화(Activation)는 다음주 목요일에 있을거이고 포크를 위한 과정은 다음주 월요일에 시작된다. 또한 그는 차기 포크를 위해 구축된 새로운 버전에는 제한자산(+태그), 한정자자산, 메시징(+메모), 보상 그리고 수수료가 포함되어있다고 말했다. 
    - MangoFarm이 거래소와 채굴장과의 협력이 진행되고 있냐는 질문에 Blondfrogs는 우리는 레이븐 관련 거래소와 채굴장에 대한 연락망을 확보했으며 새 버전이 출시되는대로 우리는 그들에게 연락을 할것이라고 설명했다.

  ㅇ ASIC의 재출현
    - smiley4는 채굴난이도가 지난 30일간 60% 증가했고 Blondfrogs는 지난 한주간에만 해시파워가 33% 증가했다는 사실을 지적하면서 ASIC채굴이 존재하고 있다고 추정했으며 다른 개발자들도 동의했다.
    - nirvverve는 채굴난이도가 연말 휴가동안에는 떨어졌다가 연초들어 다시 증가하는 등 이상한 행보를 보였다고 지적했다.


□ 개인 논평

  ㅇ 차기 포크에 대한 고찰
    - 다시 한번 레이븐코인 개발 로드맵(7단계)을 살펴보자.
    1) 1단계 : 레이븐코인 메인넷 출시 -2018년 1월 3일 완료
    2) 2단계 : 자산(Assts) 기능 구현 -2018년 11월 5일 완료
    3) 3단계 : 배당/보상(Dividends/Rewards) 기능 구현
    4) 4단계 : 보조자산 & 고유자산(Subassets & Unique assets) 기능 구현 -2018년 11월 5일 완료
    5) 5단계 : 메시징(Messaging), OIP, 제한자산(Restricted Assets) 기능 구현
    6) 6단계 : 투표(Voting) 기능 구현
    7) 7단계 : 호환 모드

    - 회의내용에서 봤듯이 이번 포크는 3단계와 5단계에 대한 것으로 레이븐 네트워크에 큰 변화가 있을것으로 예상되며 그 기능들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자. 이쯤에서 메시징(+메모), 배당/보상에 대해서 간단히 알아보자.
     첫째로 제한자산(+태그)에 대해서다. 제한자산은 태그로 지정된 주소로만 전송가능한 $로 시작하는 레이븐토큰이다. 이것이 중요한 이유는 토큰자산의 소유권 정의와 거래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누구든 기준에 따라 레이븐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자산을 토큰으로 등록하고 발행할수 있고 그것의 소유권을 갖기위해서 토큰이름(예: $MyCompany), 등록수수료(1,500RVN)가 필요하다. 일단 자기만의 토큰의 등록과 발행이 완료되면 SEC와 같은 규제당국을 통해 KYC/AML규정에 따라 충분한 실사를 받고나서 태그를 적용(예: #Send)해 토큰거래가 가능해진다. 다시말해, 규제당국이 요구하는 기준에 따라 토큰을 등록하고 발행하여 소유권을 정의하고 그 소유자에게 자산을 제한하며 태그를 적용해 자산토큰을 유통하게 되는 것이다.
     둘째로 메시징(+메모)에 대해서다. 메시징은 토큰 발행자가 자산토큰을 등록하고 발행한 후 각 토큰 소유자에게 공지사항, 투표요청을 하는 기능이다. 레이븐코인의 KAAAWWW프로토콜은 모든 거래에 대하여 데이터는 IPFS*에 해시는 체인에 저장시킨다. 이때 IPFS에 들어간 데이터는 사용자마다 자유롭게 표시할수 있는데 이 표시를 가능하게 하는 기능이 메시징이고 그 메시징의 내용이 메모다. 가령 토큰 발행자가 $MyCompany 자산토큰을 등록 및 발행하고 별도제작한 채널토큰(예: Notice)을 통해 각 토큰 보유자에게 특정 메모를 담은 메시지를 보낼수 있다. 이때 송신자는 메시지를 암호화할 수 있고 수신자는 스팸으로 생각하면 그 채널을 차단할 수 있다.
     셋째로 배당/보상에 대해서다. 이것은 토큰발행자가 비지니스를 통해 얻은 이익을 토큰 소유주들에게 공정하게 분배하는 기능이다. 가령, 홍길동이 사과농장을 $Apple로 자산토큰화한후 100만원의 수익을 100명의 토큰 소유자들에게 분배할경우 한화 또는 레이븐으로 특정 블록시점에 1만원씩 균등하게 분배할수 있다. 향후 사과농장이 대박이 나서 수익이 너무 큰 경우 $Apple의 가치를 1/1000 등으로 절하할수도 있다.
     * 중앙서버없이 P2P로 노드를 연결(분산화), 고용량 파일도 중복을 피하며(효율적 저장), 한번 업로드된 파일은 영원히 기록(파일유지관리 용이)하는 분산시스템

    - 기술적 내용을 배제하고 단순화하여 이번 포크때 구현될 기능들에 대해 설명했지만 분명한 사실은 레이븐코인 네트워크는 자산토큰 등록, 발행, 거래에 최적화된 플랫폼이라는 점이다. 여태까지는 일부 기능만 탑재된 일반적인 플랫폼이지만 이번 포크를 통해 자산토큰 플랫폼으로서 점차 그 진가가 발휘될 것이다. 다만 그 과정에서 기술적 결함, ASIC채굴의 지배 등 많은 장애물을 이겨내야 개발자, 사용자, 투자자 모두가 납득하는 웰메이드 플랫폼으로 인정받을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다가오는 포크가 레이븐코인이 제대로 인정받을수 있는 기회이자 우리가 매우 기대하는 이유일 것이다. 


법적 고지 : 본 게시글은, 투자를 위한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작성되었기에 투자결정은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참고자료를 토대로 본인 판단하에 내용을 추가, 편집 등 작성되었기에 본인의 허락없이 복사, 배포, 편집 등을 할 수 없습니다.

[Bitcoin] 사토시 비전과 암호화폐 트렌드// Satoshi Vision & Crypto Trends v1.0

□ 사토시 나카모토의 비전

 ㅇ 기존 화폐와 시스템의 대안, "비트코인"
   - "우주 안의 모든 것은 일정한 구조와 상태를 갖지만 나중에 결국 무질서한 혼돈과 낭비의 상태로 나아가는데 이때 그 방향을 거꾸로 되돌리는 것은 불가능하다". 이것은 열역학법칙 중 '엔트로피(Entropy)'에 대한것으로 우주를 지배하는 법칙에 따라 정치체제의 흥망, 국가의 성쇠, 상공업의 변화, 부와 빈곤의 원천 그리고 인간 모두의 물질적 복지 등을 좌우해왔다고 한다.
   - "지금까지의 모든 사회의 역사는 계급 투쟁의 역사다. 자유민과 노예, 귀족과 평민, 영주와 농노, 조합의 장인과 직원, 서로 영원한 적대 관계에 있는 억압자와 피억압자가 때로는 은밀하게, 때로는 공공연하게 끊임없는 투쟁을 벌여 왔다. 그리고 이 투쟁은 항상 사회 전체가 혁명적으로 개조되거나 그렇지 않으면 투쟁하는 계급들이 함께 몰락하는 것으로 끝났다". 이 문구는 공산주의 창시자인 칼 마르크스와 프리드리히 엥겔스가 '공산당 선언(Manifest der Kommunistischen Partei)'을 통해 나온 혁명적인 발언으로 인간의 역사는 경제적 이해관계의 대립에 기초한 착취계급과 피착취계급의 계급 투쟁의 순환이며 그것이 사회발전의 추동력이었다는 의미를 지닌다.
   - 종교적인 이유에서든 사상적인 이유에서든 투쟁의 역사와 우주의 섭리를 부인한다해도 앞서 말한 우주섭리와 계급투쟁때문에 대세는 거부할수 없고 투쟁은 과거에도 존재해왔듯 현재와 미래에도 계속 이어질 것이다.
   - 블록체인과 비트코인은 그런 역사의 수레바퀴와 우주의 섭리 속에서 나온 수많은 것들 중 그만의 잠재력을 품고 기존 화폐와 시스템의 대안이다. 사토시 나카모토(이하 '사토시')는 2008년 10월 'Bitcoin: A Peer-to-Peer Electronic Cash System'이라는 백서를 공개하고 2009년 1월 3일 'The Times 03/Jan'2009 Chancellor on brink of second ballout for banks'라는 메세지를 담은 제네시스블록을 발행하면서 블록체인에 구현된 비트코인을 세상에 내놓는다. 이것은 신뢰하는 제삼자를 거치지 않고 당사자 간에 거래할 수 있는 개인간 전자화폐이자 시스템으로 개인들이 집과 저축을 잃고 있었고 은행과 기업들은 파산하고 있었으며 정부는 여러 차례의 양적 완화를 통해 경제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돈을 찍어내고 있던 그 대침체기간에 출현했다. 그 침체기간에 정부는 암묵적 동의하에 국민들의 세금으로 은행과 기관을 구제했으며 부자는 위기 속 기회를 발판으로 더욱 부를 쌓았다. 이 과정에서 피해자는 명확한 동의권한도 행사하지 못한채로 수중의 현금가치는 떨어지고 대출금의 부담만 늘어난 바로 우리였다. 사토시가 우주섭리에 따라 적절한 시기(대침체기)에 적절한 도구(블록체인)로 적절한 대안(비트코인)으로 거부할수 없는 대세를 제시하였고 투쟁의 순환역사에 따라 오픈소스와 탈중앙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현실 기득권 층에 도전장이나 선전포고를 냈다고 한다면 너무 지나친 표현일까. 그게 너무 지나치다고 한다면 비트코인을 우주로 비유할때, 투쟁의 역사 부분부분이 블록이고 팽창하면서 흘러가는 시공간이 체인이라고 하는 표현은 어떨까.

< 비트코인 깃헙 (https://github.com/bitcoin/bitcoin/blob/master/src/chainparams.cpp) >

 ㅇ 비트코인의 대안, "알트코인"
   - 비트코인이 기존 화폐와 시스템의 대안이라면 알트코인은 그 비트코인의 대안이다. 부연하자면 블록체인의 최초의 구현체인 비트코인은 휴대성, 내구성, 대체가능성, 가치저장과 같은 돈의 기본 기능을 수행하는 것은 물론 제삼자를 신뢰하지 않아도 되는 탈중앙성, 암호기술에 의한 가명성과 사생활보호와 같은 특수기능을 탑재하고 있다. 그리고 비트코인으로부터 영감과 자극을 받아 탄생한 수많은 비트코인 대안프로젝트인 알트코인들이 끊임없이 생겨나고 있다.
    - 그렇게 탄생한 수많은 코인프로젝트 중에서 앞으로 필자는 각자의 트렌드를 추구하는 일부 프로젝트 위주로 집중탐구하기로 다짐하였다.
 

□ 암호화폐 세계의 6마리 유니콘 "B.E.Z.D.R.A" by 코인논객오공

 1) 비트코인(Bitcoin) & BCH, BSV 등
  - 비트코인을 한마디로 정의한다면 '기술실용상품'이다.
  - 이름에서 유추되듯이 비트(Bit)는 기술을 의미하고 코인(coin)은 실용을 의미한다. 좀 더 세부적으로 보면 기술적으로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하고 있고 실용적으로는 거래를 위한 대안 통화와 시스템을 모토로 한다. 즉, 비트코인은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하고 있는 기술집합체이자 가치를 담고 쓰고 굴릴수 있는 가능성이 높은 상품이다. 여기에서 비트코인으로 정의되는 '상품'이란 우리가 화폐로 흔히 사고파는 그것과는 의미가 좀 다르다. 오히려 그 반대로 이 상품으로 일반 일상속 상품은 물론 화폐마저 사거나 팔수 있는 '상품적 성격의 화폐(Commodity currency, 이하 '상품화폐')'로 볼 수 있다. 이 상품화폐가 흥미로운 점은 내재적 가치없이 정부와 중앙은행의 법정화폐가 반강제로 부여한 신뢰를 기반으로 한것과 달리 상품화폐는 자발적인 참여로 인한 사회적 합의(Public consensus)를 기반으로 했으며 그 사회적 합의에 의한 사회적 신용(Public confidence)가 위력을 발휘한다면 조악한 신용에 의지한 법정화폐는 그 가치를 잃을수도 있다는 사실이다.

 2) 이더리움(Ethereum) & Smartcontracts, EOS 등
  - 이더리움은 블록에 기록을 단순 저장하는 수준을 넘는 블록체인을 통한 프로그래밍이 가능한 플랫폼이다.
  - 이것은 사전결정된 조건 및 계약에 따라 자동이행되는 '스마트컨트렉트(SmartContract)' 덕분에 자동으로 결제가 이루어지고 그 기술을 통해 '탈중앙화어플(Dapps, '디앱')이 가동된다. 또한 자체 가상머신인 'EVM(Ethereum Virtual Machine)'을 통해 모든 참여자들이 컴퓨터에서 동일한 연산을 수행하면서 동일한 상태(State)에 합의하는데 마치 모든이가 하나의 컴퓨터를 돌리는것과 같아 '세계컴퓨터(WorldComputer)'라고도 한다.

 3) 지캐시(Zcash)와 & Zeroknowledge, XMR 등
  - 영지식증명 기법으로 유명한 지캐시(Zcash)의 설립자 주코 윌콕스(Zooko Wilcox)는 익명성코인에 대한 철학을 이렇게 정의했다.
  - "우리는 사생활이 사회관계와 사회제도를 강화시키고 사회를 적으로부터 보호하고 사회가 더 평화롭고 더 번영하도록 돕는다고 믿고 있다. 사생활보호는 풍요롭고 평화로운 사회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특징이며 사생활보호가 없는 것은 실패하는 사회에서 흔히 발견된다". 영지식증명은 현대 암호학에서 다자간의 비대면 통신상에서 정보보호를 위해 암호기술을 적용하는 고급 암호프로토콜의 한 종류다. 이 영지식증명은 비록 암호학으로부터 파생되었지만 익명성 및 확장성을 높이기위해 블록체인영역에서의 중요도가 높아지고 있다.

 4) 다이(DAI) & Stablecoin, Libra 등
  - 다이는 암호화폐를 담보로 1달러 가치를 추종하는 탈중앙성 스테이블코인이다.
  - 다이의 특징은 크게 두 가지다. 첫째로 중앙 거버넌스 체계가 없어 높은 탈중앙성을 띤다. 다이는 탈중앙화된 자치 인프라를 통해 발행되며 따라서 제3자가 자산에 대해 관리 권한을 행사할 수 없다. 사실 다이는 메이커토큰(Maker Token, MKR)과 더불어 메이커(Maker)플랫폼에 존재하며 이 플랫폼 생태계에서는 메이커토큰 보유자들이 투표를 통해 위기관리,
전산화된 부채, 담보의 포지션(Collateralized Debt Position, CDP) 등을 운영한다. 그 덕분에 운영의 투명성이 높고 지급불능 위험이 적으며 신규코인발행의 즉시성을 지닌다. 비트코인이 신뢰하지 않아도 되는 탈중앙 화폐와 시스템의 비전을 제시했다면 다이는 신뢰하지 않아도 되는 탈중앙 금융과 시스템의 비전을 제시했다. 둘째로 가치안정의 독특한 메커니즘이 존재한다. 순수하게 1달러를 담보로 1코인을 발행하는 테더와 달리 다이는 끊임없는 변동성이 존재하는 암호화폐를 담보로 하기 때문에 1달러 가치로 안정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참고로 알아둬야할 점은 암호화폐를 담보로 다이를 대출과 상환을 하는 모양새를 띤다는 점이며 이때 가장 가치안정에 핵심은 다이의 공급량을 적절히 조정하는 것이다. 가령 1다이 가치가 1달러보다 높은 경우 신규 담보자에게는 대출을 위해 기존 담보 대비 더 많은 다이를 주고(신규발행량 증가), 기존 담보자에게는 상환을 위해 기존 담보 대비 더 많은 다이를 갚게만든다(소각발행량 감소). 반대로 1다이 가치가 1달러보다 낮은 경우 신규 담보자에게는 대출을 위해 기존 담보 대비 더 적은 다이를 주고(신규발행량 감소), 기존 담보자에게는 상환을 위해 기존 담보 대비 더 적은 다이를 감게만든다(소각발행량 증가).

 5) 레이븐코인(Ravencoin) & STO, XTZ 등
  - 레이븐코인은 토큰과 토큰화된 자산의 발행과 거래를 위한 플랫폼으로 향후 도래할 토큰금융시대를 선점하기 위하여 명확한 비전과 철학을 갖고 있다.
  - 지난 10년간 비트코인이 첫번째 정점을 찍은뒤 PoS로 인해 '합의의 확장'이 일어났고 두번째 정점을 찍은뒤 미국 의회 청문회를 통해 '인식의 확장'이 일어났으며 세번째 정점을 찍은뒤 이더리움 출시로 '응용의 확장'이 일어났듯이 비트코인이 역대급인 네번째 정점을 찍은뒤 하락횡보장에서 출시된 레이븐코인을 통해 블록체인과 암호화폐가 '무대의 확장'이 일으킬수도 있다.

 6) 아톰(Atom) & IBC, DOT 등
  - 아톰의 코스모스프로젝트는 서로 다른 블록체인을 연결하는 IBC(InterBlockChain)을 통해 다양한 코인의 분산원장을 관리하는 허브(Hub)와 이 허브를 통해 코인을 비대칭전송하는 존(Zone)들이 존재한다.
  - 아무리 뛰어난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가져도 상호간 상호운용이 어렵다는 한계에 부딪히는 가운데, 기존의 배타적 블록체인들을 각각의 독립성을 유지하면서도 보안성과 유연성을 갖추는 통합적인 모델이 제시되는데, 포용적 이더리움(Meta Ethereum) 격으로 블록체인간 상호호환되는 네트워크다. 블록체인을 연결시키려는 코스모스는 컴퓨터 간 연결을 한 '인터넷과 웹'에 해당되며 이것들이 시공간 연결을 통해 엄청난 부가가치를 창출한 기술이듯이, 배타적인 수많은 암호화폐 프로젝트를 상호운영하는 블록체인의 인터넷 생태계를 구성하며 여태 듣지도 보지도 못한 암호화폐 영역의 또다른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다.

 ※ 필자의 아이디어를 엿보실 분들께서는 https://t.me/satoshicode_ann를 방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Bitcoin] 비트코인의 흥망성쇠(3부작) 1부 "역대 주요이슈 분석" // Bitcoin's Rise & Fall(Trilogy) Part1 v1.5

비트코인의 흥망성쇠 (興亡成衰) □ 에필로그   ㅇ 분석에 앞서     - 그동안 분석가로서 블록체인과 암호화폐가 지닌 기술 위주의 기본적 분석을 해왔으나, 투자자로서 유의미한 시세변동, 시세에 영향을 끼치는 이슈 등에 대한 분석글 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