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ction] Smells like Satoshi spirit X부(5부작) // 사토시 영혼의 냄새가 나(X/5) v1.0

우선 저의 첫 창작소설 'Smells like Satoshi spirit(사토시 영혼의 냄새가 나)'를 읽어주셔서 진심으로 고맙습니다. 그와 동시에 제 논평글처럼 소설 역시 다소 어렵게 쓴점에 대해서는 죄송하다는 말을 하고 싶습니다. 제 딴에는 대중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했지만 아쉽게도 마냥 대중적이지 못하다는 자체평가를 내리면서 소설작성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말씀드리겠습니다.

ㅇ 등장인물의 이름
  - 죠셉(Joseph), 헨리(Henry)는 저의 현재와 과거의 영어이름이자 닉네임입니다. 소설과는 달리 저는 기자가 아니지만, 제가 등장인물이라고 생각하면 더 잘 쓸것같은 판단에 저 자신을 투영시켰습니다.
  - 데이빗(David)은 미국의 컴퓨터 과학자이자 암호학자로써, 1990년 디지캐시(DigiCash)라는 전자화폐회사를 설립하고, 거래의 익명성을 목적으로 한 최초의 상업적 암호화폐인 이캐시(ecash)를 개발하여 현재의 암호화폐의 토대를 마련한 인물입니다. 완전 가상인물을 모태로 하기보다는 산증인인 인물을 소설속 석학으로 등장시키는게 좋을것 같았습니다.

  - 코트니(Courtney)는 Nirvana의 보컬인 커트 코베인(Kurt Cobain)의 연인인 코트니 러브(Courtney Love)에서 따왔습니다. 본 소설 제목 역시 Nirvana의 Smells like teen spirit에서 따온 관계로 이름 역시 그 이름을 따왔습니다.

ㅇ 시점과 지역
  - 본 소설의 시점은 따로 특정짓지 않았지만 '가까운 미래'를 염두에 뒀습니다. 아무리 소설이라지만 당장 1년앞도 보지 못하기 때문에 합리적인 추측에 따라 머지않은 미래의 어느 시점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 소설의 배경 역시 특정 국가나 지역을 염두에 두지 않았지만, 한국, 중국, 미국은 아닙니다. 개인적으로는 금융문맹이라고 여겨지는 아프리카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생각은 합니다.

 ㅇ 배경
  - 소설의 배경은 정부가 주도하는 국가화폐, 민간대기업이 발행하는 디지털화폐는 물론 개인들조차 자기 토큰을 발행할수 있는 '자유분산경제(Liberal Deconomy)'가 이뤄지는 사회입니다. 주인공인 죠셉 역시 사토시 스캔들로 유명인사가 되면서 당국에 개인토큰을 등록했고 국가토큰과 연동시켜 개인토큰환율을 확인하기도 했습니다.
  - 저자인 저는 개인적으로 국가가 주도하는 자본주의에 언젠가 균열이 가고, 그 틈을 통해 민간영역에서도 디지털 자산을 발행까지는 아니더라도 제작 및 유통에 큰 역할을 할거라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ㅇ 목적
  - 제가 0부에서도 밝혔듯이, 어떤 소설을 쓰고싶었지만 그것을 쓰기전에 그 배경에 대해서 간단히 쓰길 원했고 그 결과물이 바로 본 소설입니다.
  - 그런데 간단히 쓴다는 것이 그만 예상보다 길어져서 이정도 분량이 되었고, 원래 쓰려던 소설과 이으려고 했습니다. 다만, 페이스북의 Libra, 중국정부의 DCEP, 미연준의 FedCoin 등이 구체화되면서 본 소설이 더이상 소설이 아닌 현실이 될것같아서 공유하기로 마음먹었습니다.

 ㅇ 소감
  - 솔직히 많은 분들이 저만의 상상에 동조해주길 바라는 마음이 있었습니다. 다행이 공감하거나 흥미롭게 본 분들이 있었지만, 아직 블록체인과 암호화폐가 대중화되지 않았고 게다가 코인시장이 완연한 상승장을 보이지 않았기 때문에 유의미한 피드백은 받지 못했습니다.
  - 모르겠습니다, 정말 제 창작소설이 먼훗날 정말 현실이 될지는. 하지만 꼭 현실이 되지 않더라도 우리가 바라는 권한의 분산이 대중화되어 가짜 돈이 판을 치는 세상이 조금은 나아졌으면 좋겠습니다.
  - 또한, 언제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원래 쓰려고 했던 소설을 작성하여 공유하기를 바라면서 더 나은 분석과 논평을 통해 인사 드리겠습니다. 늘 고맙습니다. 




법적 고지 : 본 게시글은, 투자를 위한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작성되었기에 투자결정은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참고자료를 토대로 본인 판단하에 내용을 추가, 편집 등 작성되었기에 본인의 허락없이 복사, 배포, 편집 등을 할 수 없습니다.

[Ethereum] '제67차 이더리움 개발자 회의' 분석 및 개인 논평(8월 2일) v1.0




#67 Devs Meeting Review(2 Aug 2019)

- Related link : https://github.com/ethereum/pm/issues/116


English Version(한국어 버전은 하단에)

□ EIPs related to Istanbul HF

  ㅇ Client update for Istanbul EIPs(+tentative EIPs)
    - At the last meeting, the upcoming HF opened the possibility that it could be carried out in October this year and early next year. In addition, Ethereum devs discussed EIPs that were clearly and tentatively accepted in Istanbul HF through the last meeting and decided to update each client on those EIPs.
    - (Pantheon) We did not implement EIP-1057(ProgPoW) or EIP-1962(Elliptic Curve), but we will implement it to meet the EIP specifications accepted or suspended in our development situation.
    - (Nethermind) We accepted EIP-1344 and EIP-2028 and excluded EIP-1057(ProgPoW) and EIP-1962(Elliptic Curve) is in progress. The rest of us are not starting soon or looking at it as important.
    - (Geth and Parity) The updates for these two clients are important, so we hope to implement them before the next meeting.

  ㅇ Tentatively accepted EIPs for Istanbul HF
    - We believe that EIP-2045(related to particle gas on EVM opcode)* will be tentatively accepted improvement. Without introducing other subroutines or changing the mode of jumps, we can expect to increase the speed (to resolve scalability). From the EWASM team's point of view, one of the potential benefits of EWASM is to speed up, so EIP-2045 on particle gas is a good alternative to EWASM. Optimizing compatibility between EVM and clients can be easier and faster than utilizing EWASM.
      *EIP-2045(click here https://eips.hereum.org/EIPS/eip-2045): Ethereum's volume is determined by 'gas rate' according to 'block gas upper limit'. One way to increase this volume is to raise the gas limit. However, increasing the gas limit increases the state's growth rate, which can have side effects such as economic assumption of gas cost or variables in the execution of practices. Another way to increase trading volume is to reduce gas costs. Reducing the gas cost of computational opcode increases the gas limit and the storage opcode, but does not cause any side effects. But since the gas price of computional code is close to 1, devs tried to split the gas cost measurement and run it in the EVM. The result was good. Measurements of gas, which are broken into smaller pieces, are called 'particles'.
    - I think it's good to concentrate on EIPs since EIP-1108, 1884 and 2028 related to gas fees have already been confirmed or suspended.
    - All EIPs related to gas cost require a lot of benchmarking to be accepted in HF, and a person in charge must do a lot of work related to benchmarking. Also, if it is not accepted in HF in October this year, it may be accepted in the next HF in April or July next year.
    - The proposed improvements to the forthcoming HF are EIP-663, 1380, 1985, 2045, 2046, and their benchmarking is urgent.
     1) EIP-663(https://eips.ethereum.org/EIPS/eip-663) : The SWAP and DUP commands, which are currently limited to the depth of 16 on the stack, are responded with SWAPn and DUPn, and access to all depths is allowed.
     2) EIP-1380(https://eips.ethereum.org/EIPS/eip-1380) : To reduce gas costs for the call-to-self, it reduces gas costs for call instructions when running a new instance of the currently loaded contract.
     3) EIP-1985(https://eips.ethereum.org/EIPS/eip-1985) : Applying the proper limit range for EVM parameters such as gas limit and block number. Applying explicit scope helps to implement compatible clients.
     4) EIP-2035(https://eips.ethereum.org/EIPS/eip-2035) : The pricing method to be re-settled when executing SLOAD and SSTORE for block verification. The price varies depend on the size of contract storage(i.e., the smaller contracts are, the cheaper they cost).


□ Conformance test

  ㅇ ReTestEth
    - To be accepted in the HF, Reference Implementation must be sufficient and accompanied by tests. One of the tools the client is using is 'ReTestEth'. Therefore, we agree to use ReTestEth
for testing all of the tentatively accepted EIPs.


□ Working group updates

  ㅇ About the tentatively accepted EIPs
    - As for EIP-1057 aka ProgPoW, audit has not been completed. For EIP-1962, accuracy is being reviewed. What we hope is to make tentatively accepted EIPs accepted ones for testnet HF and Istanbul HF asap, otherwise it will be accepted in next year's HF.


□ Personal Comments

  ㅇEthereum 2.0 foretasting
    - Ethereum devs' meetings were held a week later and there is little to comment personally on as discussions continue on EIPs to be accepted in IstanbulHF. Instead, I would like to explain Ethereum 2.0.
    - Vitalik recently tweeted that most studies on Ethereum 2.0 have been completed
and the specifications continue to be updated. The "Serenity" stage, which goes to Edereum 2.0, is the final step of Ethereum roadmap, with the most prominent features
such as the conversion of consensus protocols from PoW to PoS, conversion of virtual machines from EVM to EWASM, and the introduction of shading. Here, the specifications in Ethereum 2.0 have not yet been finalized, and so far the findings are so vast and difficult that I will not deal with everything, but I will briefly look at each step in Ethereum 2.0.

 <Step 0> Beacon Chain – Early 2020
   - Beacon chain alone would be a long story, but I'll focus on its concept and role. Beacon Chain is a chain that oversees itself and the Stake Proof protocol for all shard chains. The chain has many roles that manage validators('proposers' who create and propose blocks plus 'witnesses' who validate the proposals), recommand proposers for each shard, organize a randomly selected witness committee, apply agreement rules,
apply rewards and penalties for validators, and registrate state for inter-shard ransactions.
   - In particular, Beacon chain has a role associated with the 'Shard chain' that will appear in phase 1. When shard chain is deployed, each shard arbitrarily selects a validator that blocks transactions executed on the shard, and lets that validator vote by a witness committee of the shading version, which is also randomly selected. At this point, when the vote is done well, 'crosslink' is created, which means that it is ready to update transaction in beacon chain.
   - What is noteworthy in phase 0 is that the existing ETH should be converted to a different version of ETH. This is a new asset(ETH2) that will be used for beacon chain, which can be obtained by staking and acting as a validator in a beconchain or by purchasing an existing ETH(ETH1) and transfer it to beacon chain(However, the transmitted ETH1 cannot be transferred between shards, and it will be possible in phase 2).
   - For your information, at least 32ETH is required for staking and validation.

  <Stage 1>Shard Chain - 2020 
    - Shard chain is a chain that oversees shading, a scalable technology that divides data into numerous pieces and spaces to improve performance and management. At this stage, the transactions occurring in Ethereum chain are distributed in 1,024 chards, which allow much more transactions to be processed at the same time than before.
    - Reward is paid to both PoW miners and PoS validators, since the existing PoW chain will continue to operate even after Shard Chain is introduced.

  <Step 2>State execution – 2021 
    - Unlike phase 0 and 1 where new chains are introduced, phase 2 is a stage where many functions are integrated qualitatively. Shardchain is transformed from a simple data storage warehouse into a more structured chain, each of which manages virtual machines based on EWASM. It is also possible for the ETH to be transferred between the shards.
    - And the EWASM storage cost, the state rent system, is introduced, so that devs and users of smart contracts have to pay fees for storing code and data.

  <Later> Ethereum 3.0 - TBD 
    - Fully PoS-based Ethereum will be implemented. In addition, zk-STARKs, which are now more advanced than zk-SNARKs, will be introduced and combined.
    - 'Heterogenous Shards' is introduced, allowing for higher gas transactions without affecting other shards.
    - Other detailed plans are not known.

  ㅇNow that we know more about Ethereum2.0...
    - We've just been through Ethereum2.0 and even 3.0. It can be useful information for longterm holders, or boring for someone else. As an analyst and investor, it was good for me to wrap up Ethereum's roadmap. If I have nothing to write about devs meeting, I will introduce other aspects of Ethereum like today.


Disclaimer: Since this post was written for the purpose of providing information for investment, please be careful in your investment decision. You cannot copy, distribute, or edit the contents without my permission because it was made based on my own judgment based on the reference data.


한국어 버전

□ 이스탄불HF 관련 이더리움개선제안(EIPs) 관련

  ㅇ 이스탄불HF 허용(+잠정보류) EIP에 대한 클라이언트 업데이트
    - 지난 회의를 통해 도래하는 HF는 올해 10월과 내년 초에 진행할수 있다는 가능성을 열었다. 또한, 이더리움 개발자들은 지난 회의를 통해 이스탄불HF에 허용 또는 잠정보류된 EIP에 대한 논의를 하였고, 그 EIP에 대한 각 클라이언트에 대한 업데이트를 하기로 하였다.
    - (Pantheon) 우리 Pantheon은 EIP-1057(ProgPoW 관련), EIP-1962(타원곡선 관련)을 구현하지 않았습니만, 우리의 개발 상황에서 허용 또는 잠정보류된 EIP 사양에 맞도록 구현하겠다.
    - (Nethermind) 우리는 EIP-1344(체인ID관련)와 EIP-2028(가스비 절감 관련)을 받아드렸고 EIP-1057(ProgPoW 관련)은 제외했으며, EIP-1962(타원곡선 관련)은 진행중에 있다. 나머지는 곧 시작하거나 중요하게 보고 있지 않다.
    - (Geth와 Parity) 이 두 클라이언트의 업데이트는 중요하므로, 다음 회의 전까지 실행하기를 바란다.

  ㅇ 이스탄불HF 잠정보류EIP 관련
    - 우리는 EIP-2045(EVM opcode상의 입자 가스비 관련)*가 잠정보류될만한 개선안이라고 보고 있다. 별도의 서브루틴을 도입하지 않아도 되고 점프작동방식을 변경하지 않아도 (확장성 해결을 위한) 속도향상을 기대할수 있다. EWASM팀의 관점으로 볼때도, EWASM의 잠재적 이점들 중 하나는 속도를 높이는 것이므로 입자 가스비 관련 EIP-2045는 EWASM에 있어서도 좋은 대안이 될것입니다. EVM과 클라이언트간 호환성을 최적화하면 EWASM을 활용하는 것보다 쉽고 빠를수도 있다.
      *EIP-2045(여기 클릭) : 이더리움의 거래량은 '블록가스상한(가스제한)'에 따른 '가스비'에 의해 결정됨. 이 거래량을 높이기 위한 하나의 방법은 '가스제한'을 높이는 것'임. 단, 가스제한을 높이면 스테이트 증가율도 올라가며, 이는 가스비의 경제 가정 문제나 컨트렉트 실행상 변수 문제 등의 부작용을 낳음. 거래량을 높이기 위한 또다른 방법은 '가스비를 줄이는 것'임. Computational opcode의 가스비를 줄이면, 가스제한을 높이고 storage opcode를 높이는 효과가 나면서도 부작용은 없음. 그런데 이 computational opcode의 가스비가 1에 가까우므로 가스비 측정치를 더 잘게 쪼개면서 EVM에서 실행하는 것을 시험해봤는데 그 결과가 괜찮았음. 이때 더 잘게 쪼개진 가스비 측정치를 '입자(Particles)'라고 함.
    - 이미 가스비와 관련된 EIP-1108, 1884, 2028이 확정 또는 잠정보류되었기 때문에 이것에 집중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한다.
     - 가스비 관련 EIP를 포함한 모든 잠정보류 EIP는 HF에 반영되기 위하여 많은 벤치마킹이 필하며, 담당자가 벤치마킹과 관련된 많은 작업을 해야한다. 또한 올해 10월 HF에 미반영되면 내년 4월이든 7월이든 차기 HF에 반영될수도 있다.
     - 앞으로 도래할 HF반영에 잠정보류된 개선안은 EIp-663, 1380, 1985, 2045, 2046이며 이들의 벤치마킹은 시급하다.
      1) EIP-663(https://eips.ethereum.org/EIPS/eip-663) : 현재 스택상 16의 깊이로 제한된 SWAP과 DUP명령어를, SWAPn과 DUPn으로 대응시키고 모든 깊이까지 접근을 허용함.
     2) EIP-1380(https://eips.ethereum.org/EIPS/eip-1380) : 자기호출에 대한 가스비 절감으로, 현재 로드된 컨트렌트의 새 인스턴스를 실행시 호출지시에 대한 가스비를 줄임.
     3) EIP-1985(https://eips.ethereum.org/EIPS/eip-1985) : 가스제한, 블록넘버 등 EVM 매개변수들에 대한 적정 한계범위를 적용. 명시적인 범위를 적용하면 호환가능한 클라이언트를 구현하는데 도움이 됨.
     4) EIP-2035(https://eips.ethereum.org/EIPS/eip-2035) : 블록검증을 위해 SLOAD와 SSTORE실행시 지불해야하는 가격 재책정방식으로, 컨트렉트 스토리지 크기에 따라 비용이 달라짐(가령, 컨트렉트가 작을수록 저렴해짐). 


□ 적합성 테스트

  ㅇ ReTestEth
    - HF에 반영되기 위해서는 참조구현(Reference implementation)이 충분하고 테스트가 동반되어야 합니다. 이를 위해 클라이언트가 사용되는 도구들 중 하나가 'ReTestEth'입니다. 따라서, 우리는 잠정보류된 모든 EIP의 테스트를 위하여 ReTestEth 사용에 동의합니다. 


□ 워킹 그룹 업데이트

  ㅇ 잠정보류 EIP에 대하여
    - ProgPoW로 유명한 EIP-1057의 경우, 감사가 완료되지 않았다. EIP-1962의 경우, 정확성을 검토중입니다. 이러한 잠정보류건이 어서 테스트넷HF와 이스탄불HF에 허용되는 것이 우리가 바라는 것이며, 그렇지 않으면 내년에 있을 HF에 반영될것이다. 


□ 개인 논평

  ㅇ 이더리움2.0 맛보기
    - 이더리움 개발자 회의가 1주일 간격으로 진행되었고, 계속해서 이스탄불HF에 반영될 이더리움개선안(EIP)에 대한 논의가 지속되고 있기때문에 딱히 논평할 거리가 없다. 그 대신에 이더리움2.0에 대한 설명을 하고자 한다. 
    - 최근 비탈릭은 트위터를 통해 이더리움2.0에 대한 대부분의 연구가 완성되었고 스펙은 계속 업데이트 된다고 언급하였다. 이더리움2.0으로 통하는 '세레너티(Serenity)' 단계는 이더리움 마스터플랜의 최종 단계로, 가장 두드러진 특징으로는 PoW에서 PoS로의 합의프로토콜 전환, EVM에서 EWASM으로의 가상머신 전환, 샤딩 도입 등이 있다. 여기선, 이더리움2.0에서의 스펙이 아직 최종적으로 확정되지도 않았고, 현재까지 밝혀진 내용도 워낙 방대하고 난해하기 때문에 모든걸 다루지 않고 이더리움2.0에서의 각 단계별 내용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겠다.
< 이더리움2.0의 여러 체인(https://www.mycryptopedia.com) >


  <0단계> 비콘체인(Beacon Chain) - 2020년 초
   - 비콘체인만 다뤄도 아주 긴 글이 되겠지만, 그 개념과 역할 위주로 정리해보겠다. 비콘체인은 비콘체인 자체체인과 모든 샤드체인에 대한 스테이킹 증명 프로토콜을 총괄하는 체인이다. 이 체인은 검증인(블록을 생성하고 제안하는 '제안자' + 그 제안을 검증하는 '증인')과 그들의 스테이킹 관리, 각 샤드에 제안자를 추천, 검증인을 임의선정한 증인위원회 구성, 합의규칙 적용, 검증인에 대한 보상과 페널티 적용, 샤드간 거래를 위한 스테이트 등록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 특히, 다음단계인 1단계에서 등장할 '샤드체인'과 관련된 역할이 있다. 샤드체인이 배치되면, 각 샤드는 샤드에서 실행된 트랜잭션을 블록화하는 검증인을 임의선정하며, 그 검증인으로 하여금 역시 임의선정된 샤딩버전의 증인위원회에 의해 투표하게한다. 이때 투표가 잘 이행되면 크로스링크가 생성되는데, 이는 곧 비콘체인에 트랜잭션 업데이트를 할 준비가 되었다는 뜻이다.
     - 0단계에서 주목할만한 점은 기존 ETH를 다른 버전의 ETH로 전환해야한다는 점이다. 이는 비콘체인에 사용될 새로운 자산(ETH2)으로, 비콘체인에서 스테이킹을 하고 검증인 역할을 하거나 기존의 ETH(ETH1)을 구매하여 비콘체인으로 전송하여 얻을수 있다. (단, 전송한 ETH1은 샤드간 전송이 불가하며 2단계가 완료되어야 샤드간 전송이 가능하다).
      - 참고로 유효성 검증과 그에 따른 보상을 받기 위한 스테이킹은 최소 32이더가 필요하다. 

  <1단계> 샤드체인(Shard Chain) - 2020년 
    - 샤드체인은, 성능과 관리를 개선하기 위하여 데이터를 수많은 조각과 공간으로 나눠 보관하는 확장성 기술인 샤딩을 총괄하는 체인이다. 이 단계에서 이더리움 체인에서 발생하는 트랜잭션이 1,024개의 샤드로 분산되며, 이때 기존보다 동일한 시간에 훨씬 더 많은 트랜잭션을 처리할수 있다.
    - 샤드체인이 도입되어도 기존의 PoW체인은 계속 작동하므로, 보상이 PoW채굴자와 PoS검증인 모두에게 지급된다. 

  <2단계> 스테이트 실행(State execution) - 2021년 
   - 새로운 체인이 도입되는 0단계와 1단계와는 달리, 2단계는 질적으로 여러 기능이 통합되는 단계다. 샤드체인은 단순 데이터 보관창고에서 더욱 구조화된 체인으로 탈바꿈되며, 각 샤드는 EWASM을 기반으로 가상머신을 관리한다. 또한 비로소 샤드간 ETH가 전송이 가능해진다.
    - 그리고 EWASM 스토리지 비용인 스테이트 임대수수료(State rent)제도가 도입되어, 스마트 컨트렉 개발자와 사용자는 코드와 데이터를 저장하기 위한 수수료를 지불해야 합니다.
 
  <추가샤딩1> 라이트 클라이언트 스테이트 프로토콜(Lightc-client State Protocol) - 2022년
    - 사용자들은 스토리지 임대수수료를 직접 지불하거나 2차시장(필자주 : 회사 경영권이 주식이라는 형태로 증권시장에 상장되어 거래되듯이, 스토리지 사용권도 별도로 거래될수도 있다는 의미같음)을 통해 지불될 예정이다.
     - 기타 세부 계획은 알려지지 않음.

  <추가샤딩2> 샤드간 트랜잭션(Cross-shard transactions) - 미정
    - 내부적으로 샤드와 샤드와 관련된 기술이 내실화된다.
    - 기타 세부 계획은 알려지지 않음.

  <추가샤딩3> 샤드와 메인체인간 긴밀한 보안 공조(Tight coupling with Main-chain Security) - 미정 
    - 포크가 필요없는 샤딩기술이 도입된다.
    - 기타 세부 계획은 알려지지 않음.

  <추가샤딩4> 샤드의 샤드(Super-quadratic or exponential Sharding) - 미정
    - 샤드안에 샤드가 있고 또 그안에 샤드가 있는 '재귀적으로 존재하는 샤드'가 도입된다.
    - 기타 세부 계획은 알려지지 않음.

  <이후 단계> 이더리움3.0 - 미정 
    - 진정한 Full PoS기반의 이더리움이 구현될 예정이다. 또한 현재 영지식증명기술인 zk-SNARKs보다 더 진보된 zk-STARKs가 도입 및 결합될 예정이다.
    - '이질적인 샤드(Heterogeneous shards)'라는 것이 도입되어, 다른 샤드에 영향을 끼치지 않으면서 더 높은 가스 트랜잭션을 허용할수 있다.
    - 기타 세부 계획은 알려지지 않음.

  ㅇ 이더리움2.0 단계를 알고보니,,,
     - 이더리움2.0을 넘어선 이더리움3.0까지 작성하고보니, 이글을 읽고있는 누군가에겐 장투를 위한 유용한 정보가 될수도 있고, 다른 누군가에겐 장투하기도 전에 질려버릴수도 있다. 다만, 필자는 투자자이면서 분석가이기에 스스로 이더리움의 로드맵을 정리할 겸 소개할 겸 해서 정리하고 공유해봤다. 앞으로도 이더리움 개발자 회의와 직결되는 논평을 작성하기 애매할 경우, 이더리움2.0과 같은 이더리움의 다른 측면도 소개할예정이므로 기대하길 바란다.  


법적 고지 : 본 게시글은, 투자를 위한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작성되었기에 투자결정은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참고자료를 토대로 본인 판단하에 내용을 추가, 편집 등 작성되었기에 본인의 허락없이 복사, 배포, 편집 등을 할 수 없습니다.


<Reference>
 1) https://docs.ethhub.io/ethereum-roadmap/ethereum-2.0/eth-2.0-phases/
 2) https://github.com/ethereum/wiki/wiki/Sharding-roadmap#phase-3-light-client-state-protocol
 3) https://www.mycryptopedia.com/ethereum-beacon-chain-explained/
 4) https://medium.com/ethhub/the-basics-of-ethereum-2-0-economics-3bd2ffc7fd0e
 5) https://notes.ethereum.org/s/rkhCgQteN#Why-32-ETH-validator-sizes

[Ravencoin] Ravencoin Devs Meeting(2 Aug 2019) // 8월 2일 레이븐 개발자 회의 분석 및 논평 v1.0

# Ravencoin Devs Meeting(2 Aug 2019) 


(English) 한국어 버전은 아래쪽에 있음

□ Analysis of the meeting by subject

  ㅇ Progress of development of Restricted assets
    - Restricted assets are on the test net. In addition, GUI for Restricted assets is now being developed. Tron Black('Tron') said that we have finished its surface testing and some fixes, and we hope more people will join us to help the tests.
    - Another dev said that QT/GUI* would be released on testnet more and that it has not yet been fully tested to put Restricted asset function on mainnet. And when the GUI is released that will help devs check the code, it will start Bugbounty**, he said.
     * QT/GUI: Cross-platform for GUI development in computer programming field, or an open source development tool that anyone can use for free.
     ** Bug Bounty: Event to provide rewards to hackers who hack into their services and products and discover vulnerabilities
    - Tron said that $ and # are unique symbols for Restricted assets and tags, from RPC calls (in coding execution statement scheme), that we need 'Escaping Rules' putting \in front of $ or #.
     *** Remote Procedure Call (RPC) : As derived from the name, it is a communication technology that enables different functions (procedures) to be performed using the same code in separate spaces, also known as Remote Invocation.

  ㅇ Progress of development of Dividends
    - Some devs of Dividends said we are testing and hope that updates will be on the mainnet in October at the latest. See here(https://github.com/RavenProject/Ravencoin/pull/600) for related flag links.

  ㅇ Other updates
     - As for hiring C++ developers to join the Raven core dev team, which has been announced since early July, a dev said we are go over cv's.
    - Tron and other devs said that once the tag is complete, the tagging address will burn Raven.

□ Personal Comment

  ㅇ Analysis of Development and Market Trend
    - Unlike the previous meeting where there was a long and hot debate on ASIC resistance, this meeting had a short discussion on the development process. In fact, while other channels still continue to discuss ASIC resistance and changing algorithms (a matter of 'Survival'), development progress(a matter of 'Well-being') such as Restricted assets and Dividends is also important, so it seems that core devs focused on them for now.
    - As a crpyo analyst, I mainly write articles about development or big insight, but this time I would like to make investor point. Since its all-time high in late March, Raven price has unfortunately been testing its support lines to date. The growing coin market has made us analyse the market more difficult, especially as the bitcoin market has grown in touch with real economy, and the analysis of the Altcoin market, 30% range of the whole coin marketcap, is almost impossible. Raven, a promising project with great potential but still weak fundamentals, is no exception to the uncertainty. So what should we do as a Raven investor, let alone put aside other coins?
    - Based on Satoshi scale, relatively new projects such as Raven are more responsive to 1) Bitcoin's market value, and 2) we just wait for Raven to finally check its support line in the current makret where Bitcoin alone dominates, 3)In that sense, it is recommended that HODL be placed as plan B, but, if necessary, it is recommended to consider buying on scale at the main knee point.
    - The reason for this analysis is 1) Bitcoin has been trying to break out the down trends the overall coin market in recent months, 2) it is possible to predict 'trickle down effect' of Altcoin according to numerous precedents, 3) Raven's case, from a market point of view, creates investor sentiment that it will show bigger wave in the future, and 4) community's support and voting power are getting stronger. 5) In addition, from a development perspective, Raven has increasingly clearly identified itself as a unique platform for generating and trading a wider variety of tangible and intangible assets starting with securities(this is very important, as I personally believe the next coinboom will be different from 2017's coinboom that appealed with the potential of relying on
white papers).
    - However, such an investment analysis should have the precondition that the trickle down effect from Bitcoin to Altcoins is also valid for Raven and that the potential of cryptocurrency, including STO, is consistent with the firm legislation of the authorities and the timing of the regulation. Other prerequisites and numerous variables will cover our front, and it seems that the next coinboom would be a gift without a promise.
    - Nevertheless, we are in a wriggling crypto market that could explode at any time. What we expect from this market is that it will receive capital commensurate with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and take profits from the items we invested in. I wound not say in my personal comments that Raven just looks good and good things will happen in the den. Instead, I would say that it has a good investment potential for some reasons mentioned above. Now that the support line of Raven price is being 'tested' and also various asset-generating functions are being 'tested' on testnet, I'd like to know exactly what your opinion is.




(한국어) 

□ 소재별 회의 내용

  ㅇ 제한자산(Restricted asstes)의 개발 진행 상황
    - 제한자산은 테스트넷에 테스트중이다. 또한 제한자산을 위한 GUI(그래픽 유저 인터페이스)가 현재 개발중이다. (지난 한달동안 테스트넷에서의 제한 자산 개발 상황에 대한 질문에 대하여) 트론 블랙(이하 '트론')은 우리는 표면적인 테스트를 마쳤고 몇몇 오류를 잡아냈다고 말했고, 다른 개발자도 더 많은 사람들이 합류하여 테스트를 도와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또다른 개발자는, QT/GUI*가 구축되어 테스트넷에서 출시되면 더 쉽게 테스트를 진행할수 있을것이며, 아직까지 (제한자산 기능을) 메인넷에 올리기까지는 충분한 테스트를 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개발자들이 코드를 점검하는 것을 도울 GUI가 출시되면 버그바운티**를 시작할것이라고 그는 말했다.
     * QT/GUI : 컴퓨터 프로그래밍 분야에서 GUI(그래픽 유저 인터페이스)개발에 활용되는 상호호환 소프트웨어 개발도구(Cross-platfrom softward developmen)로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수 있는 오픈소스 개발도구이기도 함.
     ** 버그바운티(Bug Bounty) : 자사 서비스와 제품을 해킹해 취약점을 발견한 해커에게 포상금을 지급하는 제도
    - 트론은 코딩실행문구에서 $와 #가 각각 제한자산과 태그를 위한 특별한 기호라는 점을 들면서, (코딩실행문구상) 이 기호들을 RPC 호출에서 제외할수 있도록 조치했다고 말했다. 그 조치는 제외규칙(Escaping Rules)을 두어 $ 또는 # 를 쓸때 그 앞에 \를 작성하도록 하는 것이다.
     *** RPC(Remote Procedure Call, 원격 프로시저 호출) : 이름에서 유추되듯이, 서로 떨어져있는 공간에서 동일한 코드를 활용하여 다양한 함수(절차) 등을 실행하게 해주는 통신기술로서, Remote Invocation(원격호출) 이라고도 함.

  ㅇ 배당(Dividends)의 개발 진행 상황
    - 배당기능의 관련 개발자는 현재 추가 테스트를 진행중이며, 늦어도 10월정도에 메인넷에서의 업데이트가 이뤄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 깃헙 링크는 여기(https://github.com/RavenProject/Ravencoin/pull/600)를 참조 바란다.

  ㅇ 기타 사항
    - 7월초부터 공고한 레이븐 핵심 개발팀에 합류할 C++개발자 채용에 대해서는, 현재 이력서를 검토중이라고 한 개발자는 밝혔다.
    - 트론과 개발자들은 태그가 완성되고 자산이 생성되면, 태깅주소가 레이븐을 소각할것이라고 말했다.


□ 개인 논평

  ㅇ 개발과 시세 동향 분석
    - ASIC저항에 대한 길고 열띤 논의가 있었던 지난 회의와는 다르게, 이번회의는 개발 진행에 대한 짧은 논의가 있었다. 사실 다른 채널에서는 아직도 ASIC저항과 알고리듬 변경(생존의 문제)에 대한 논의가 계속 이어지고 있지만, 제한자산, 배당 등 개발진행(웰빙의 문제)도 중요하기 떄문에, 이번 회의때는 핵심 개발자들이 이 부분에 집중했던 것 같다.
    - 필자는 분석가로서 주로 코인 프로젝트의 개발상황이나 거대담론을 다루는 기고를 주로 하고 있지만, 투자자이기도 하기에 이례적으로 투자자관점으로 언급해보겠다. 레이븐 시세(사토시기준)는 3월말 전고점을 찍은뒤 안타깝게도 현재까지 지지선을 테스트중이다. 코인 시장이 점점 커짐에 따라 과거와는 다르게 특히 비트코인 시세가 실물 경제와 접점을 키우며 시세 분석이 더욱 까다로워지게 되었고, 코인 시총 중 30%대에 불구한 알트코인 시세의 분석은 거의 불가능할정도로 불확실성이 높다. 잠재력이 크지만 아직은 펀더멘털이 약한 유망주 '레이븐'도 그 불확실성에 예외는 아니다. 그러면 다른 코인은 제쳐두고라도 레이븐 투자자로서 어떻게 해야할까.
    - 사토시 기준으로 볼때, 레이븐과 같은 비교적 신생 프로젝트는 1)비트코인의 시세에 더더욱 예민하게 반응하고, 2)비트코인이 시장을 지배하는 현재로서는 진반등을 위한 지지선을 빠른 시일내에 확인(펀더멘털 키우기)하기를 바랄수밖에 없다. 그런의미에서 3)존버를 차선책으로 두되, 필요에 따라 주요 변곡점에서 분할매수를 최우선적으로 고려하는 것을 감히 권고한다.
    - 이렇게 판단하는 이유는, 1) 비트코인이 전체 코인 시장의 하락장을 벗어나려는 모습을 최근 몇달간 보여주고 있고, 2) 수많은 전례에 따라 언젠가는 알트코인으로의 낙수효과를 예상할수 있으며, 3) 레이븐의 경우, 시세 관점에서는, 점점 더 큰 파동을 그리며 향후 더 큰 시세상승을 보여줄거라는 투자심리를 심어주고 있고, 4) 커뮤니티 관점에서는, 각종 투표, 설문조사 등을 통해 상대적으로 막강한 결집력과 지원력 보여주고 있다. 5) 또한, 개발 관점에서도, 증권을 시작으로 더 다양한 유무형 자산을 생성하고 거래하는 고유의 플랫폼으로서의 면모를 점점 명확히 갖추고 있고 있기 때문이다(이 것은 매우 중요한데, 개인적으로 다음 코인붐은 백서에 의존한 잠재력으로 어필한 2017년 코인붐과는 다를것이라고 보기 때문이다).
    - 다만, 이런 투자 분석에는 비트코인의 알트코인으로의 낙수효과가 레이븐에게도 유효하다는 전제조건과 STO를 비롯한 암호화폐의 행보가 당국의 확고한 법제화와 규정마련과 타이밍이 맞고 잡음이 없다는 전제조건이 있어야 한다. 기타 다른 전제조건들과 수많은 변수들이 우리 앞을 가릴것이고, 그만큼 코인붐이 오는것은 기약없는 선물이라고 볼수 있다.
    -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여건만 된다면 언제라도 폭발할듯 꿈틀대는 암호화폐 시장에 들어와있다. 이 시장에서 기대하는 것은 4차 산업혁명에 걸맞는 자본금이 들어와 본인이 투자한 종목에서 수익을 얻는 것이다. 레이븐은 좋아보이니 존버하면 좋은일이 생길거라는 치기어린 조언은 필자의 논평에 쓰고 싶지 않다. 대신에 상기 언급한 요인들에 비추어볼때 개인적으로는 투자잠재성이 좋다고 말할수 있을뿐이다. 레이븐 시세가 지지선을 '테스트'하고 있고 다양한 자산생성 관련 기능들이 테스트넷에서 '테스트'되고 있는 현재, 여러분의 의견은 어떤지 그것이 알고 싶다. 


법적 고지 : 본 게시글은, 투자를 위한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작성되었기에 투자결정은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참고자료를 토대로 본인 판단하에 내용을 추가, 편집 등 작성되었기에 본인의 허락없이 복사, 배포, 편집 등을 할 수 없습니다.

[Fiction] Smells like Satoshi spirit 5부(5부작) // 사토시 영혼의 냄새가 나(5/5) v1.2

  누군가 차고지 앞으로 차를 몰고 기웃거리고 있었다. 차고지 안의 모든 불을 끄고 창밖을 보니 차에서 한 남자가 내렸다. 그는 다름아닌 데이빗이었다. 그가 어떻게 이 차고지의 위치를 알았는지는 모르겠지만 중요한건 이 지긋지긋한 상황을 벗어나는 것은 물론 살아남아야한다는 생각뿐이었다.

  "기자님, 어서 이쪽으로 오시죠"

  죠셉은 그녀가 가리키는 곳으로 이동했고 거기에는 쪽문이 있었다. 데이빗은 두 사람이 차고지에 있다는 것에 확신한듯이 차고지 외벽을 타며 주변을 살피기 시작했다. 둘이 쪽문밖으로 내달렸고, 데이빗은 누군가 달리는 소리를 감지하자마자 총을 꺼내들고 뒤쫓았다.

  '탕!'

  잘 달리던 죠셉이 앞으로 엎어졌다. 코트니는 멈추고 뒤를 돌아보니 죠셉이 땅바닥에 누워있었다.

  "계속 달려가요. 총에 맞은건 아니고 그냥 놀라서 넘어진거니 어서 달려요. 따라갈게요"

  코트니는 그의 말에 아랑곳하지 않고 그에게 돌아가 그의 몸을 일으켰다. 그때 다시 데이빗의 총이 그 둘을 겨눴다.

  '탕!'

  이번엔 코트니가 넘어졌고 총알이 그녀의 오른쪽 다리를 스쳤다. 죠셉은 본능적으로 그녀가 총을 맞지 않도록 그녀의 몸을 막아섰고 데이빗과의 거리는 점차 좁혀졌다.

  "괜찮아요? 일어설수 있겠어요?"

  "네, 다행히 스치기만 한것 같아요. 미안해요 저때문에,,"

  "아녜요, 오히려 제가 먼저 넘어져서 이렇게 된거죠. 그런데 이제 어떡하죠?"

  "기자님 저에게도 총이 있으니 걱정마요"

  데이빗을 총을 계속 죠셉에게 겨누고 거리를 서서히 좁혔다.

  "코트니 오랜만이군. 혹시나 했더니 역시나였어"

  "이런식으로 뵐지는 전혀 예상은 못했네요"

  이 둘은 서로를 말없이 한동안 쳐다보았다. 죠셉은 진짜 이번엔 어떤식으로든 자기를 포함한 누군가 죽을수도 있다는 공포감이 온 몸을 휘감았다.

  "선생님 일단 제 말좀 들어보세요. 일차적인 피해자는 프로젝트에 참여한 선생님과 코트니겠지만 저 역시 피해자에요. 그런의미에서 우리가 서로 쫓고 쫓겨야하는지 생각을 해봤으면 해요"

  "자네는 잘 모를거야. 내가 이것때문에 얼마나 삶이 피폐해진지 자네는 모를걸세! 중요한것은 상황이 여기까지 이른 이상 내가 죽던지 저 변절자가 죽던지 해야하네. 물론 비밀을 알아버린 자네 역시 결코 안전하다고 할순 없지."

  죠셉은 데이빗이 한말에 할말을 잃었고 한숨을 내쉬었다. 그때 앨리스가 데이빗에 총을 겨누며 몸을 일으켰다.

  "훗, 여전하군. 프로젝트 동료끼리 이러니 자네나 나나 인생이 참 기구한것 같네"

  "난 당신을 동료로 생각한 적 없어. 당신도 피해자라고 생각하겠지만 난 당신의 경우랑 달라"

  "그게 이제와서 무슨 의미가 있겠나. 어차피 결국엔 우리 셋은 모두 죽은 목숨인데. 차이점이 있다면 누가 먼저 죽느냐는거겠지만"

  데이빗은 씁쓸한듯 내뱉었다.

  그렇게 대치상황이 한없이 이어지던 그때, 저 멀리 어둠속에서 누군가가 나타났다.

  '탕! 탕!'

  "모두 동작 그만"

  죠셉을 포함한 셋은 총소리가 무서워라기보다는 건조한 목소리를 내뱉는 실루엣을 보고 얼음처럼 굳어버렸다.

  그는 다름아닌 사토시였다.


  데이빗과 코트니는 그가 마스크를 쓰고 있었지만 단번에 누군지 알아챘고 매우 혼란스러워했다. 죠셉은 그들의 반응을 보고 곧 사토시란것을 눈치챘다.

  "당신이,,, 왜 여기 있는거죠?"

  "..."

  죠셉의 질문에 사토시는 말없이 양 손에 총을 각각 데이빗과 코트니에 겨눈채 천천히 그들이 있는 곳으로 걸어왔다.

  "오랜만이군, 자네. 날 죽이러 왔나?"

  데이빗은 오랜만에 만난 친구처럼 반기는듯 하면서도 긴장감이 묻어나는 표정으로 말했다.

  "누구라고는 말하지 않겠지만 도움이 안 되는 자를 처리하러 왔긴 하지"

  코트니는 스친 총상 때문인지 긴장했기 때문인지 식은 땀을 흘리며 총을 겨눈 자세를 다잡았다. 잠시 정적이 흘렀고 혼란스러워하며 죠셉이 물었다.

  "당신이 정말 사토시,,,인가요? 정말 당신이 비트코인을 만들었는지,, 지금 비트코인의 상황도 아는지 궁금하네요..."

  "잘 알고 있지, 내가 만들었으니까. 그치만 내가 자취를 감춘뒤에는 내것이 아닌게 됐지"

  "이렇게 될거란걸 알았나요?"

  "나라고 다 알순 없어. 처음엔 재미있을것 같아서 나름대로 이런저런 시도 끝에 백서를 쓰고 실제로 구현했지만 그렇게 성공할지는 나 역시 몰랐지. 중요한건 그 가능성을 떠나 어느 순간 흥미를 잃었고 그만 숨어버렸다고 하는게 맞을것 같은데"

  "당신은 나를 모를수도 있지만 난 과거에 당신을 살인범으로 세상에 알린 기자입니다, 그 이전에 당신의 팬이지만요. 결국엔 내 직업때문에 그렇게 했지만 이 자리를 빌어 미안하단 말을 하고 싶네요. 하나만 더 묻죠, 왜 사람들을 죽인거에요?"

  "난 당신에 대해 잘 알고 있어. 기자기질은 여전하군. 오히려 내가 묻지, 왜 내가 사람들을 죽였다고 생각하나?"

  "무지한 사람들을 교육시키기 위해서?"

  죠셉은 역질문에 움찔했지만 당황하지 않는듯 무심코 내뱉었다.

  "사람들은 내가 가만히 있어도 자기가 생각하고자 하는 가면을 나에게 씌우기 바빴지. 비트코인을 만든후에도 그랬고, 당신의 기사때문에 내가 살인범으로 밝혀진 후에도 그랬어. 내 스스로 정체를 밝힘으로써 세상이 나를 보는 눈을 바꿀수 있었다면 나도 그렇게 했겠지. 하지만 그렇게 했어도 큰 차이가 없을거라는 것을 어느순간 깨달았어. 그래서 난 어느순간부터 내 정체성은 세상이 기억되는대로 내버려두면서 조용히 살기로 마음먹었지"

  "조용히 지내겠다는 사람이 그런 프로젝트에 참여했나?"

  침묵을 깨고 데이빗이 말했다.

  "나도 거기에 굳이 참여하고 싶지 않았어. 아까 얘기했다시피 비트코인에 대한 흥미를 잃었고 조용히 살고싶었지만 세상은 계속해서 날 가만 내버려두지 않았어. 그때 마침 흥미있는 제안이 들어왔고 그냥 참여해보자는 마음이었지. 하지만 거기서 난 비트코인같은 어떤 성과물을 만들고 싶진 않았어. 결국에는 난 주최측이 그냥 내 존재가치나 상징성을 원했다는 결론을 내렸고 또다시 흥미를 잃었지만.."

  "허, 의외네요, 내가 생각한 사토시는 비트코인과 블록체인을 갖고 세상을 바꿀 야망이 있는 사람인줄 알았는데.."

  코트니도 이 대화에 가세했다.

  "다시 말하지만 당시에는 비트코인 만드는데 열정은 다한건 사실이야. 마치 새로운 생명체를 잉태하는 것처럼 어려웠지만 그 이상의 희열과 보람을 느꼈어. 하지만 활활 타던 내 열정은 어느순간 식어갔고 미련없이 떠났어. 그 이후에 성공하고 또 몰락한건 나와 아무런 상관이 없어. 그렇게 됐던건 나 때문이 아니라 각자가 갖고있는 지지와 탐욕이 투영된것이었을 뿐, 내가 바라던 건 아니었으니까"

  "비트코인을 포함한 암호화폐 커뮤니티 참여자들이 들으면 매우 허탈해할 내용이네요. 지금 저도 정말 허탈하구요"

  죠셉은 갑자기 과거 팬의 마음으로 돌아가 허망하다는 듯이 내뱉었다.

  "자네가 와서 반갑지만 이런 대화는 나중에 해야할것 같군"

  데이빗은 사토시를 보며 말했다.

  "데이빗, 당신이 살기위해서 누군가를 죽이지 않아도 돼"

  사토시는 데이빗을 노려보면서 말했다.

  "그건 또 무슨말인가"

  "곧 무슨말인지 알게 될거거든"

  죠셉과 데이빗은 순간 서로를 보면서 뭔가 이상하다는 느낌을 공유했다. 코트니 역시 뭔가 낌새를 눈치채고 총을 쥐고 공격태세를 잡으로 했다.

  "다들 동작 그만"

  낮은 목소리로 말하며, 사토시는 양손에 총을 쥐고 코트니와 데이빗을 겨누면서 단호하게 말했다.

  "아까 말했듯이 나는 여기 놀러온게 아냐. 도움이 안되는 인물을 제거하러 온거지"

  긴장감이 감돌며 정적이 흘렀다.

  "정말 나 답게 살고 싶은데 내 운명은 날 조용히 내버려두지 않았어. 그래서 앞으로는 또한번 발악 좀 해볼까 해. 그런의미에서 그대들도 나도 오늘을 잘 기억했으면 좋겠어. 단, 살아남아서 기억할수 있다면"

  "사토시, 꼭 이렇게 해야하나요? 당신은 스스로를 좀먹고 있어. 아무리 우리가 상상속에 그리던 이미지지만 우리가 생각한 당신의 모습은 지금의 당신이 아냐"

  죠셉은 사토시에게 진심으로 말했다.

  "아니,,, 모든게 정치적이야. 내가 만든 비트코인의 가치도, 사람들이 생각한 나의 이미지도, 나를 둘러싼 모든것들이. 언젠간 그 저주의 사슬을 끊어야겠다고 생각했고, 이제부터는 그렇게 될거야"

  그때 데이빗이 사토시를 향해 총을 겨눴고, 코트니는 데이빗에게 총을 겨누며 방아쇠를 겨눈 손가락에 힘을 실었다. 사토시는 마음먹은듯 이때를 놓치지 않고 총을 쥔 양손에 힘을 실었다.



  '탕! 탕! 탕!'

.
.
.
.
.
  그로부터 며칠후, 사토시와 비트코인은 나란히 주요 미디어를 장식했다.

  「베일을 벗은 사토시, 부활한 신인가 지옥에서 온 악마인가. 비트코인은 급등랠리 재개」


법적 고지 : 본 게시글은, 투자를 위한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작성되었기에 투자결정은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참고자료를 토대로 본인 판단하에 내용을 추가, 편집 등 작성되었기에 본인의 허락없이 복사, 배포, 편집 등을 할 수 없습니다.

[Bitcoin] 인류사회, 불확실성, 그리고 비트코인(광고주의)

□ 인류사회를 지배해온 것들   ㅇ투쟁의 역사와 자연의 섭리     - "지금까지의 모든 사회의 역사는 계급투쟁의 역사다". 이 문구는 공산주의 창시자인 칼 마르크스와 프리드리히 엥겔스가 「공산당 선언」에 나온 문구로 인류 역사는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