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ven] Raven Devs Meeting(31 May 2019) // 5월 31일 레이븐 개발자 회의 분석 및 논평 v1.1


(English) 한국어 버전은 아래쪽에 있음

□ Analysis of the meeting by subject

  ㅇ Tags and Restricted Assets Development Status
    - Currently, some developers are focusing on developing tags and restricted assets. I hope to get a goo result and I will go through a lot of testing, and there will be a lot of changes.
    - The developers will share the development status of tags and restricted assets posted on Github, discuss and improve them through reviews and comments.
    - In addition, some developers said they were using Qt* for the development and testing of tags and restricted assets and hoped for some progress.
     *Qt : Cross-platform or software development kit for GUI in computer programming area

    - Initial development of tags and restricted assets will take about one to two weeks at Qt and will then be posted on testnet.

  ㅇ Mobile Wallet and Mnemonic
    - Let me say its relevant background information first. As cryptocurrency wallet technology advances, more usable and more broadly compatible industrial standards appear, some of which are two wallet standards by Bitcoin Implementation Proposals(BIP).
    - First of all, it is about BIP-39. This proposal is defined for a list of some words to create a deterministic wallet*, which is often comprised of 12 to 24 words, or mnemonic code.
     *Deterministic/Non-deterministic wallet : It is divided into two kinds of wallets, depending on how to produce keys. Non-deterministic/Random wallets are mutually independent because all keys are generated from different random numbers. A good example is Ethereum Wallet, which is somewhat inconvenient in terms of management, as a single wallet file(e.g., JSON encoding file) is created according to a randomly generated individual key. On the other hand, 'Deterministic/Seeded' wallets are complementary because every key is generated from a single seed(Master key concept). A good example is Raven mobile wallet, which is relatively simple to manage and use, as you can always recover your wallet with only 12 words.
< Deterministic(Left) and Non-deterministic wallet(Right)(https://potensj.tistory.com) >

    - Next, it is about BIP-44. The proposal is designed to create 'Hierarchical Deterministic' wallets, more advanced ones. They are designed to easily generate many keys from a single seed and lead easily through a tree structure. In addition, this hierarchical critical wallets are a very useful mechanism for generating keys hierarchically from the initial seed, protecting personal information in transactions such as generating new addresses every time a transaction occurs, making it difficult to hack, and managing the wallets(address) derived from numerous keys.
< 'Hierarchical Deterministic' wallets(https://potensj.tistory.com) >

    - Back to the devs meeting. Tron said we need to discuss the mnemonic code in mobile wallets. This issue involves the implementation of synchronization(Footnote : sync, process of scanning a blockchain to find assets in a wallet) such as reinstalling a wallet and connecting to a network for the first time in a long time. When synchronizing, we proposed to add 'optional' information, such as 'number of days after Bitcoin Genesis block generation on 3 January 2009. It means specific weeks after bitcoin Genesis block generation. For example, 10 weeks can be replaced with 10 when we replace the Genesis block generation week with 0.
< How to create mnemonic from entropy and SHA256(https://potensj.tistory.com) >

    - The photo just above shows the process of creating mnemonic code(12 words in this case) from 132 bits combined with a checksum 4 bit extracted from SHA256.
    - Back to the devs meeing, Tron proposed using some of the 128 bits generated(to create mnemonic, etc) as a number instead of entropy. For example, 1) 96 bits of the existing 128 bits will be remained as entropy and the remaining 32 bits will be time stamp*, or 2) 128 bits will be entropy as previously used, but certain numbers(i.e., certain weeks after the Genesis block) will be used to speed up blockchain scan and sync. In the first case, 32 bits are used as a time stamp, disadvantageous from security side, and in the second case, it is a bit inconvenient to fill out a specific number in the existing method."
     * Timestamp : In the real world, the time is expressed as 00:00:00 but in the digital world, unique time record system exists, such as Unix time. Bitcoin also records time based on transaction occurrence time. The timestamp configuration at 32 bits as mentioned by Tron is to include this Unix time so that it can be set to work from the specific block generation criteria when scanning and synchronizing blockchain.
    - Although the proposal for fast blockchain scan and synchronization operation of Tron was echoed by other devs, some said that the GUI method(Footnote : moving the synchronization starting block by using mouse or typing the number) was more intuitive than the method proposed by Tron, and others agreed with it.

  ㅇ Current status of messaging, dividends, and voting development
    - Development of messaging has been almost completed, and its development and testing schedules are the same as restricted assets. As mentioned before, messaging and restricted assets are currently being built using Qt.
    - We have some devs who develop dividends now, but can't check what is going on because they are not in the devs meeting. Others who develop dividends will join us at the next meeting.
    - The development of voting will come in the next step after restricted assets are deployed on testnet.

  ㅇ When official Raven roadmap published
    - It could be christmas gift, hoping to be completed by the end of 2019.


□ Personal Comment

  ㅇ Stability and Convenience
    - Through this developer conference, we learned more about the mechanism of Raven's wallet, as well as thinking about network stability and user convenience.
    - The current status of Raven's wallet development is to achieve user convenience at minimum of changes saving network stability.
    - At the same time, the devs are working on various functions such as tags, restricted assets, messaging, dividends and voting.

  ㅇ The way it's been through and the way it will go through
    - This open-source project, which may be nothing, has been developed and improved by volunteer wokers as they get together for the same vision and goals.
    - The 'potential' has been transformed to 'value' based on volunteers and its community and it still continues.
    - Some say 'overlapping of the pasts is the present.' Whether the overapping is inevitable or accidental, the important thing is that the future of Raven, which we are interested in and participating in, will also be the overlapping of our current paths. In this sense, we hope that we, Raven supporters, enjoy ourselves in our own way and see how Raven draws its future.



(한국어)

□ 소재별 회의 내용

  ㅇ 태그(Tags)와 제한자산(Resticted Assets) 개발 현황
    - 현재 일부 개발자들이 태그와 제한자산의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좋은 방향으로 추진되기를 바라며, 많은 테스트과정을 거칠것이고, 자연스럽게 많은 변화가 있을것이다.
    - 해당 개발자들이 깃헙(Github)에 올린 태그 및 제한자산에 대한 개발현황을 공유하고, 리뷰 및 코멘트를 통해 논의 및 개선할 것이다.
    - 또한 해당 개발자들은 태그와 제한자산의 개발과 테스트를 위하여 Qt*를 활용하고 있으며 진전이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Qt : 컴퓨터 프로그래밍 분야에서 GUI(그래픽 유저 인터페이스)개발에 활용되는 상호호환 소프트웨어 개발도구(Cross-platfrom softward developmen)로 누구나 무료로 사용할수 있는 오픈소스 개발도구이기도 함.
    - 전반적으로 태그와 제한자산에 대한 초기 개발은 Qt에서 1-2주정도 소요될 예정이며, 이후 테스트넷에 올려질것이다.

  ㅇ 모바일 지갑과 복구 암호(니모닉)
    - 우선 개발자들이 논의한 내용을 살펴보기 이전에 관련 배경지식에 대해 알아보자. 암호화폐 지갑기술이 발전하면서 보다 사용하기 편하고 보다 폭넓게 호환가능한 산업표준들이 등장하였고, 여기서는 본 개발자 회의에서 언급된 것이면서, 비트코인개선제안(Bitcoin Improvement Proposals, BIP)에 의한 지갑표준 2가지에 대해 알아보겠다.
    - 우선 BIP-39관련이다. 이 제안은, 결정론적 지갑*을 만들기 위해 기억하기 쉬운 단어 목록인 복구암호(필자주: 보통 12~24개의 단어로 구성되며, 니모닉코드(Mnemonic code)라고도 한다)에 대하여 정의한 내용이다.
     *결정적-비결정론적 지갑 : 지갑을 구분할때 생성된 키들간의 관계에 따라 결정적 지갑과 비결정적 지갑으로 나뉜다. '비결정적(Non-deterministic/Random) 지갑'은 모든 키들이 서로 다른 난수로부터 생성되므로 상호 독립적이다. 대표적인 예로 이더리움 지갑이 있으며, 랜덤으로 생성된 한 개인키에 따른 지갑파일(예: JSON인코딩파일)이 하나 만들어지는데 각 키에 따라 별도의 지갑이 존재하므로 관리와 사용면에서 다소 불편하고 번거롭다. 반면, '결정적(Deterministic/Seeded) 지갑'은 하나의 모든 키들이 하나의 시드(마스터키 개념)로부터 생성되므로 상호 보완적이다. 대표적인 예로 레이븐 모바일 지갑이 있으며, 12개의 단어만 알면 언제든 본인 지갑 복구가 가능하므로, 관리와 사용면에서 상대적으로 간편하다.

    - 다음으로 BIP-44관련이다. 이 제안은, 결정론적 지갑보다 한차원 진보한 '계층 결정적(Hierarchical Deterministice)' 지갑을 만들기 위한 것으로, 하나의 시드에서 더 많은 키들을 쉽게 생성하고, 트리구조를 통해 쉽게 유도하는 설계를 정의한 내용이다. 또한, 이 계층 결정적 지갑은 최초 시드로부터 계층적으로 키를 생성하는데 거래가 발생할때마다 새로운 주소를 생성하여 해킹을 어렵게 하는 등 거래 또는 조회시 개인정보를 보호하며, 수많은 키와 그로부터 파생되는 지갑(주소)를 관리하는데 매우 유용한 메커니즘이다.
< 계층 결정적 지갑 도식화(https://potensj.tistory.com) >

    - 그러면 다시 개발자 회의로 돌아가 보자. 트론은 모바일 지갑에서의 니모닉 코드에 대한 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사안은 지갑 재설치, 오랜만에 네트워크 접속 등 동기화(Sync, 블록체인을 조회하여 지갑 내 자산을 찾는 일련의 과정)를 실행하는 것과 관련된 사안이다. 동기화할때, 특정 블록으로부터 동기화를 하게 하여 시간을 절약할수 있도록 숫자(필자주: 여기서 숫자는 2009년 1월 3일 비트코인 제네시스 블록생성 이후의 기간중 특정 주간을 의미하는 것으로, 가령 제네시스 블록생성 주간을 0으로 치환하면 10주후 주간은 10으로 치환할수 있음)와 같은 '선택적인(optional) 추가정보'를 포함시키자고 제안하였다.
< 엔트로피 및 SHA256으로부터의 니모닉 생성과정(https://potensj.tistory.com) >

    - 바로 위 사진은 128비트 엔트로피와 SHA256으로부터 추출된 체크섬 4비트가 결합된 132비트로부터의 니모닉(여기선 12개 단어) 생성 과정을 보여주고 있다. 바로 뒤의 내용이 어려울것 같아 잠시 언급해봤다.
    - 다시 개발자회의로 돌아와서, 트론은 (니모닉 등을 생성하기 위해) 생성된 128비트 중 일부를 엔트로피(필자주 : 무작위 수준을 결정하는 것) 대신 숫자로 사용하자는 것을 제안하였다. 가령, 1)기존의 128비트 중 96비트는 엔트로피로 남기고 나머지 32비트는 타임스탬프*로 구성하거나 아니면 2)기존대로 128비트를 엔트로피로 하되 특정 숫자(즉, 제네시스 블록생성 이후 특정 주간)를 사용케 하여 블록체인 조회 및 동기화 작업이 빨라질수 있을 것이다. 1번의 경우, 32비트가 타임스탬프로 활용되므로 시드 보안측면에서는 불리할수 있고, 2번의 경우, 기존 방식에 별도의 특정 숫자를 기입하는 약간의 번거로움이 있다고 말했다.
     * 타임스탬프(Timestamp) : 시간을 기록하는 의미로, 현실세계에서는 0월 0일 0시 0분으로 표현하지만 디지털세계에서는 유닉스타임(Unix time) 등 그 세계만의 고유한 시간기록체계가 존재하며, 가령 비트코인은 거래발생시간을 기준으로 시간을 기록하고 있음. 트론이 말한 32비트에서의 타임스탬프 구성은 이 유닉스타임을 포함시켜 블록체인 조회 및 동기화 작업시 특정 블록생성 기준부터 작업을 하게끔 설정하기 위함
    - 트론의 빠른 블록체인 조회 및 동기화 작업방식 제안은 다른 개발자들의 공감을 샀으나 일부 개발자는 코딩으로 숫자를 포함하여 동기화 시작 블록을 고르는 방식말고, 보다 직관적으로 GUI방식(필자주: 동기화 개시 블록을 마우스로 이동하여 클릭한다던지 숫자를 타이핑하는 방식)을 도입하자고 말했고 다른 개발자도 트론이 제안한 방식보다 더 간편하다고 말하며 공감하였다.

  ㅇ 메시징(Messaging), 배당(Dividens), 투표(Voting) 개발 현황
    - 메시징에 대한 개발은 대략 완료되었고, 개발 및 테스트 일정은 제한자산과 같으며, 앞서 언급했듯이 현재 Qt를 활용하여 메시징과 제한자산을 구축중이라고 말했다.
    - 배당에 대한 개발은 추진중인 개발자가 있으나 개발자회의에 불참하고 연락이 닿지 않아 확인할수 없으며, 배당 개발을 하고 있는 다른 개발자들이 있으니 알아보고 다음 회의때 공유하겠다.
    - 투표에 대한 개발은 앞서 언급된 제한자산 등이 테스트넷에 올려지고 난 다음 단계에 다룰 예정이다.

  ㅇ 레이븐 공식 로드맵 공개
    - 2019년 말까지 작성 완료되길 바라며 크리스마스 선물이 될수도 있다.


□ 개인 논평

  ㅇ 안정성과 편의성
    - 이번 개발자 회의를 통해서 레이븐 지갑의 메커니즘에 대해 좀 더 알게 되었고, 더불어 네트워크 안정성사용자 편의성 역시 생각하는 계기가 되었다.
    - 현재 레이븐의 지갑 개발 현황은, 네트워크 안정성을 해치지 않는 범위내에서 최소한의 변경을 하여 최대한의 사용자 편의성을 달성하려고 한다.
    - 물론 그와 동시에 태그, 제한자산, 메시징, 배당, 투표 등 다양한 기능을 개발하고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ㅇ 걸어온 길과 걸어갈 길
    - 아무것도 아닐수도 있는 이 오픈소스 프로젝트에, 서로 다른 길을 걸어왔고 서로 다른 능력을 가진이 이들이 모여, 서로 같거나 상호 보완이 가능한 비전과 목표를 향하고 있다.
    - 여기서 발현된 '잠재가능성'은 점점 더 많은 이들의 관심과 참여가 모여 어느순간 '가치'가 발생하였고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다.
    - 혹자는 '과거들의 중첩이 현재'라고 말한다. 그 중첩이 필연적인지 우연적인지 모르겠지만 중요한 것은 우리가 관심을 갖고 참여하는 '레이븐의 미래 역시 현재 우리가 걸어가는 길들의 중첩이 될것'이라는 점이다. 그런 의미에서 현재 레이븐을 지지하하는 우리 역시 나름대로의 방법으로 즐기면서 레이븐이 어떤 모습으로 중첩되어 미래를 그려나갈지 기대해보자.


법적 고지 : 본 게시글은, 투자를 위한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작성되었기에 투자결정은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참고자료를 토대로 본인 판단하에 내용을 추가, 편집 등 작성되었기에 본인의 허락없이 복사, 배포, 편집 등을 할 수 없습니다.

[MyStory] 소박한 고백(부제 : 냉정과 열정사이) / Simple and honest confession v1.0

□ 냉정을 말하다

  ㅇ 암흑같던 시간
    - 아직 다 지나지 않았지만 개인적으로 19년 5월은 '잔인한 달'이었다. 왜 그런지는 본문을 통해서 자세하게 서술하겠지만 인생 통틀어서도 쉽게 지나칠수 없는 사건을 경험했기 때문이다.
    - 하지만 그렇게 암울한 시간에도 그간 단련된 끈기 덕분에, 그리고 그때쯤 어딘가로부터 온 한줄기 빛 덕분에 꾸역꾸역 힘을 낼수 있었다.

  ㅇ 글을 쓰는 소회
    - 지금도 온전히 충격으로부터 헤어나온건 아니지만 많이 회복했고, 그나마 담담하게 그 사태에 대한 글을 쓰는게 그 방증이다. 한편으로는 먼훗날 나름대로 성공했을때 미소를 지으며 이 글을 보고싶다는 소망이 담겨있기도 하다. 제발 그러길 바라면서, 용기를 내어 본격적으로 시작해보겠다.
< http://www.completebodyhealth.ca >

□ 공든 탑이 무너지다


  ㅇ 분산투자의 명암
    - 주식시장의 '계란을 한바구니에 담지마라'라는 오래된 말대로 필자는 3~4개의 코인을 분산투자하고 있었다. 솔직히 고백하자면, 2018년 초까지만 해도 이더리움이 내 투자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었고 그 덕분에 성공적인 투자를 했다. 하지만 이더리움의 이전 위상과는 다른 폭락이 이어지자 소위 몰빵의 리스크를 깨닫고 분산투자를 하기 시작했다.
    - 그 덕분일까, 2018년 내내 이어지던 하락장에서도 필자는 이더기준으로 800개 이상의 수익을 얻을수 있었다. 그 수익의 일등공신은 단연 이오스(EOS)였다. 필자는 대니얼 라리머가 이오스 백서를 발표할때부터 그 백서를 수차례 읽었고 이더리움을 처음 알았을때만큼의 설레임과 전율을 느꼈다. 그래서 이오스 ICO 첫날부터 투자를 했고 현재까지 관심의 대상이다.

  ㅇ 나의 이오스
    - 그렇게 오랜기간동안 이오스를 분석하고 투자해오면서 필자의 투자 포트폴리오에 늘 자리를 차지하고 있었던 이오스 상당량이 19년 5월 어느날 해킹당해버렸다.
    - 해킹 당한지 불과 며칠밖에 되지 않았기에 지금도 이글을 온전히 이성적으로 작성하기는 어렵지만, 그래도 글로 남기면서 스스로 마음정리를 해야겠다는 마음에 글을 남긴다.
    - 이오스 해킹사태를 통해, 필자가 가장 충격을 받은 건 해킹 그 자체이기도 하지만 세부 사유는 따로 있다. 이오스의 본질에 대해서 잘 안다고 자부하는 필자가 해킹을 당했기 때문은 아니다. 해킹당한 이오스 물량이 상당하기 때문도 아니다. 그것은 많은 이들이 사용하는 이오스 지갑을 활용하다가 개인키 등 개인정보가 유출되었기 때문이다(추측이지만 사실에 가까움).
    - 이오스 제네시스 스냅샷때부터 활용한 이오스 계정에 그 지갑을 연동하면서 1년넘게 사용하다가 그간 한번도 사용해보지 않은 지갑내 디앱(거래소)들을 사용하다가 사달이 난것이다. 어느 거래소 디앱에서 개인정보가 유출되었는지는 모르겠지만 확실한건 너무도 무기력하게 해커가 야금야금 다른 데로 그 이오스들을 송금해버렸다는 사실이다.

  ㅇ 사후 조치
    - 필자의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분석과 투자 역사에 있어 가장 큰 사건인 이 해킹이 발생되고 난 직후, 할수 있는 건 하나였다. 바로 해커가 이오스를 송금한 플랫폼의 서포트팀에 빠르게 탈취 신고 메일을 보낸것이다. 비록 현재까지 조사중이고 돌려받지 못할수도 있지만 실낱같은 가능성이 있다는 희망고문에 마음이 편하진 않다.
    - 그리고 이성을 점차 찾을때쯤, 내가 할수 있는 것을 또하나 발견했다. 해킹 직후, 필자는 이오스를 꼴도 보기 싫었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그것은 사실이 아니며 백서를 처음 볼때부터 ICO진입 및 지속 투자를 한 이오스에 대한 관심과 지지는 쉽사리 없앨수 없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그래서 일부러 그간의 관심과 지지를 유지하기 위하여 필자는 앞으로 코인판에 판돈을 더 투입하지 않겠다는 원칙을 2년만에 깨고 적지않은 돈을 이오스에 투자하였다. 그 이후에 비로소 이성과 감정 모두 다시 이오스를 응원할수 있었다.


□ 정든 탑은 무너지지 않았다

  ㅇ투자와 일상의 균형
    - 이오스 해킹 이후, 필자가 가장 먼저 신경쓰고 걱정했던 부분이 있다, 바로 '일상유지'다. 투자, 특히 암호화폐 투자는, 누가됐든 자신있게 잘할수 있다고 말할수 없는 무질서의 혼란 그 자체다. 왠만한 주식 고수들도 우습게 보다가 나가 떨어지기 일쑤다. 그런의미에서 코인판에서의 투자와 현실세계에서의 일상의 균형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 꼭 투자를 위해서 배운것은 아니지만 투자와 일상의 균형을 위해서 심신을 단련하기 위해 국선도를 배웠다. 지속적인 스트레칭과 피로하거나 힘들때의 잦은 단전호흡을 감정적일때조차 최대한 이성을 찾도록 도와줬고 투자에도 유의미한 매니저가 돼주었다.
    - 그리고 일상을 유지하기위해서라도 투자원칙을 거의 어기지 않았다. 정말 잘못된 투자 원칙이 아닌이상 일관성과 침착성을 잃지 않으면 적어도 손해보지는 않는다. 투자에서 일상으로의 작용, 그리고 일상에서 투자로의 반작용이 상호 균형을 이루는 중용이 그래서 항상 중요하고 다짐해야하는 것이다.

  ㅇ 분석가의 저력
    - 투자와 일상의 균형이 어느정도 숙달되면, 블록체인과 암호화폐만의 분석이 필요하다. 왕도는 따로없다. 자신이 잘 할수 있고 잘 할수 있는 방식으로 하면 된다. 차트분석 등 기술적 분석을 잘 한다고 생각하면 그 방향으로 자신의 역량을 키우면 되고, 백서, 로드맵 등 기본적 분석이 보다 유의미하다고 생각하면 그 방향으로 파면 된다. 이도저도 아니면 이 두가지 방향을 병행해도 된다.
    - 필자도 본인만의 방법으로 자주는 아니지만 결정적일때마다 투자방식을 바꿔가면서 손실을 줄이고 수익을 늘리기 위해 노렸했으며 그 근간은 바로 '분석'이다. 해킹에 대한 쇼크이후에도 쉬지 않고 했던 것이 바로 분석과 독서, 논평글 작성, 커뮤니티에서의 소통이다. 그때 깨달았다, 투자자로서는 모르지만 분석가로서 블록체인과 암호화폐가 여전히 흥미롭고 매력적인 사실을 말이다.
    - 그래서일까. 근근히 분석가로의 행보를 이어가던 중, 이더리움 관계자로부터 연락을 받았다. 지난 수개월간, 필자가 우리나라 커뮤니티를 통해 격주로 진행되는 '이더리움 개발자 회의'를 정리하고 논평하는 글을 공유한 덕분에 '2019 이드콘 코리아'에 초청을 받은 것이다. 초청을 받아서 필자가 존경하는, 우리나라에 이더리움을 알린 아톰(atomrigs)님과 함께 이더리움 재단(Ethereum Foundation)으로부터 개인시상(관련기사 여기 클릭)을 받았고, 비탈릭의 축사에서 필자 실명과 필명이 육성으로 직접 언급되는 영예도 얻었다.
< https://www.naturalmojo.co.uk >

□ 열정을 말하다

  ㅇ 블록체인시대에 대한 개인적인 예상 
    - 폭풍같은 시간이 지났지만 필자 주변은 아무일 없었던듯 크게 변하지 않았다. 다만, 겉으로는 큰 변화는 없을지라도 내면에서는 큰 울림이 이어지고 있다. 긴장을 늦추지 말라는 사실말이다.
    - 그동안 필자는 글을 통해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야말로 본인자산에 대한 직접적인 활용과 권한을 온전히 가져갈수 있음과 동시에 그에 따른 의무 권리, 책임을 다해야한다고 말해왔고 여전히 그렇게 될것이라고 생각한다.

  ㅇ 블록체인시대에 대한 우리의 역할
    - 그런데 막상 본인 지갑을 활용하는 과정에서 해킹을 경험하니, 무슨일이 있든지 온전히 스스로 책임지고 감내해야하는 암호화폐 활용이 절대 가볍게 느껴지지 않았다. 다른 누군가는 이 시간에도 자산이 탈취당하고 있고 앞으로도 보안문제는 점점 더 심화될것이다.
    - 그렇다면 과연 블록체인과 암호화폐가 일으킬 새로운 차원의 경제 민주주의시대가 과연 올것인가. 절대 쉽게 오지 않을것이다. 필자같은 경험을 한번이라도 하면, 그렇게 욕하던 제3자에게 자산을 맡고싶은 충동이 격하게 일어날것이고, 그게 번지면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의 위상과 메리트마저 반감될수도 있을것이다.
    - 곳곳에서 터지는 보안이슈들이 존재함에도 새로운 조류에서 이탈하지 않으면서, 개발자는 올곧게 개발을, 사용자는 이것저것 활용을, 투자자 등 참여자는 장점은 지지하고 단점은 욕하기를 바랄뿐이다. 그렇지 않으면 블록체인과 암호화폐의 잠재력이 매우 퇴색할것이다. 다시 말하지만, 우리의 용기와, 관심과, 참여와, 그리고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 그 무리중에서 필자는 계속 꿋꿋이 전진할 것이며 여러분들도 그러길 진심으로 바란다. 

P.S. 이 글을 이더리움 재단의 Taeyeon님께 헌정하며, 이 글을 빌어 감사말씀을 드린다.


법적 고지 : 본 게시글은, 투자를 위한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작성되었기에 투자결정은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참고자료를 토대로 본인 판단하에 내용을 추가, 편집 등 작성되었기에 본인의 허락없이 복사, 배포, 편집 등을 할 수 없습니다.

[Poem] 개미의 침묵 v1.0

https://namu.wiki >

개미의 침묵 
-코인논객시인 오공

코인은 갔습니다. 아아, 사랑하는 나의 코인은 갔습니다.
저항선을 깨치고 전고점을 향하여 난 손절 길을 걸어서 차마 떨치고 갔습니다.
손절만은 하지 않겠다던 옛 맹세는 차디찬 티끌이 되어서 현금화의 미풍에 날아갔습니다.
달콤했던 첫 익절의 추억은 나의 투자의 지침을 돌려놓고 뒷걸음쳐서 사라졌습니다.
나는 향기로운 시그널방의 말소리에 귀먹고 세력의 얼굴에 눈멀었습니다.
코인판도 사람의 일이라 만날때에 미리 떠날것을 염려하고 경계하지 아니한 것은 아니지만
패닉셀은 뜻밖의 일이 되고 놀란 가슴은 새로운 악재에 터집니다.
그러나 패닉셀은 쓸데없는 눈물의 원천을 만들고 마는 것은
스스로 코인판 생리를 깨치는 것인 줄 아는 까닭에,
걷잡을 수 없는 악재의 힘을 옮겨서 새 호재의 정수박이에 들어부었습니다.
우리는 코인판에서 만날 때에 떠날 것을 염려하는 것과 같이
떠날 때에 다시 만날 것은 믿습니다.
아아, 코인은 갔지마는 나는 코인을 보내지 아니하였습니다.
제 파동을 못 이기는 코인의 차트는 개미의 침묵을 휩싸고 돕니다.


※ 문학적 해설 : 사랑하는 '코인'을 떠나보내어 슬프지만 떠난 코인은 반드시 매수점에 돌아온다는 믿음에 다시 희망회로가 돌아간다는 내용이다.


<참고자료>

님의 침묵
  -한용운

님은 갔습니다. 아아, 사랑하는 나의 님은 갔습니다.
푸른 산빛을 깨치고 단풍나무 숲을 향하여 난 작은 길을 걸어서 차마 떨치고 갔습니다.
황금의 꽃같이 굳고 빛나던 옛 맹세는 차디찬 티끌이 되어서 한숨의 미풍에 날아갔습니다.
날카로운 첫 키스의 추억은 나의 운명의 지침을 돌려놓고 뒷걸음쳐서 사라졌습니다.
나는 향기로운 님의 말소리에 귀먹고 꽃다운 님의 얼굴에 눈멀었습니다.
사랑도 사람의 일이라 만날 때에 미리 떠날 것을 염려하고 경계하지 아니한 것은 아니지만,
이별은 뜻밖의 일이 되고 놀란 가슴은 새로운 슬픔에 터집니다.
그러나 이별을 쓸데없는 눈물의 원천을 만들고 마는 것은
스스로 사랑을 깨치는 것인 줄 아는 까닭에,
걷잡을 수 없는 슬픔의 힘을 옮겨서 새 희망의 정수박이에 들어부었습니다.
우리는 만날 때에 떠날 것을 염려하는 것과 같이
떠날 때에 다시 만날 것을 믿습니다.
아아, 님은 갔지마는 나는 님을 보내지 아니하였습니다.
제 곡조를 못 이기는 사랑의 노래는 님의 침묵을 휩싸고 돕니다.


법적 고지 : 본 게시글은, 투자를 위한 정보제공을 목적으로 작성되었기에 투자결정은 신중을 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참고자료를 토대로 본인 판단하에 내용을 추가, 편집 등 작성되었기에 본인의 허락없이 복사, 배포, 편집 등을 할 수 없습니다.

[Bitcoin] 비트코인의 흥망성쇠(3부작) 1부 "역대 주요이슈 분석" // Bitcoin's Rise & Fall(Trilogy) Part1 v1.5

비트코인의 흥망성쇠 (興亡盛衰) □ 에필로그   ㅇ 분석에 앞서     - 그동안 분석가로서 블록체인과 암호화폐가 지닌 기술 위주의 기본적 분석을 해왔으나, 투자자로서 유의미한 시세변동, 시세에 영향을 끼치는 이슈 등에 대한 분석글 작...